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tbs교통방송’ 김어준, 박근혜 구속에 “서울구치소, 흡사 임시정부”

[비즈엔터 이은호 기자]

▲tbs교통방송 '김어준의 뉴스공장'(사진=tbs교통방송 홈페이지)
▲tbs교통방송 '김어준의 뉴스공장'(사진=tbs교통방송 홈페이지)

방송인 김어준이 박근혜 전 대통령의 구속을 두고 날카로운 농담을 건넸다.

김어준은 31일 오전 방송된 tbs교통방송 ‘김어준의 뉴스공장’에서 “서울구치소는 지금 임시정부 수준”이라고 꼬집었다.

이날 김어준은 “지금 서울구치소 안에 최순실도 있고 왕실장(김기춘)도 있고, 최측근 조윤선 또한 들어가 있지 않나. 자금을 대준 재벌 대표로 삼성 이재용도 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그는 “우병우, 문고리 2인방을 제외하면 사실상 (구치소에) 박근혜 정부를 움직였던 사람이 다 있다. 임시정부 수준”이라고 비꼬아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머리 코너인 ‘김어준의 생각’에서는 故박정희-박근혜 전 대통령 부녀와 故최태민-최순실 부녀의 인연(?)을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김어준은 “박근혜 전 대통령의 비극은 박정희 전 대통령에게서 시작된다. 당시 그는 독재정권에 반대하는 진보 기독교를 제압하면서 여기에 미국의 압박 또한 피해야 했다”면서 “그 방편으로 구국 선교단을 세워 최태민 목사를 앉혔고 그 때 맺어진 인연이 지금까지 이어진 것”이라고 말했다.

이은호 기자 wild37@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