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이민혁, '전 여자친구' 논란 해명... 누리꾼들 '갑론을박'

[비즈엔터 류동우 기자]

(▲이민혁 인스타그램)
(▲이민혁 인스타그램)

그룹 비투비 이민혁이 '전 여자친구' 논란에 대해 해명하는 일이 벌어졌다. 이에 누리꾼들 사이에서 갑론을박이 시작됐다.

최근 이민혁의 인스타그램에 한 여성의 남자친구라고 주장하는 남자가 "남자친구있는 애한테 자꾸 연락하지 마 니 할 일이나 똑바로 해"라며 댓글을 남겼다.

이후 이민혁은 "간단한 설명해 드린다"고 운을 뗐다. 그는 "어제 낮에 옛 여자친구에게 메시지를 보낸 일이 있다. 오랜만에 안부가 궁금해 '나 왜 너 연락처가 없지?'라고 보냈다. 그뿐이었으나 결과적으로 그러지 말아야 하는 건데 공연히 바보짓을 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민혁은 "소문의 추측이나 확산을 하지 말아주세요"라며 해명했다.

이를 접한 누리꾼들은 chlt**** "옛 여친이 생각날 수도 있는 거지요 다들 추억 하나씩은 있는 거 아닌가요? 별거 아닌 일이네", weru**** "뭘 뭐야 아무 일도 아니지 넘어가", ksmd**** "참 별것도 아닌 그야말로 해프닝가지고" 등의 반응을 보이는 가 하면, seta**** "전 여자친구라고 해도 왜 메시지를 보내지?", cbin**** "정말 그러면 안 돼, 지나간 인연을 다시 만나려고 한 건가?", eas**** "참 가지가지 한다" 등의 비난을 보이는 시선도 있다.

류동우 기자 dongwoo@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