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김의성, 설리 SNS 비난 여론에 “상식과 멍청함의 차이...도덕적 문제 없어”

[비즈엔터 정시우 기자]

▲설리(왼), 김의성(출처=설리SNS)
▲설리(왼), 김의성(출처=설리SNS)

배우 김의성이 걸그룹 f(x) 출신 배우 설리의 SNS 논란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김의성은 16일 '더 리얼한 맥심' 화보 인터뷰를 통해 자신의 SNS 활용과 관련한 이야기를 전하며 설리의 SNS에 대한 일각의 비판적인 시선에 대해 입장을 밝혔다.

김의성은 설리의 SNS에 대한 일부 네티즌의 과도한 비난 여론과 관련, "상식과 멍청함의 차이"라고 말했다. 이어 "도덕적으로 문제가 있는 것도 아니고, 자신이 선택한 방법으로 스스로를 표현하는데 거기 쫓아가서 '감 놔라 배 놔라' 하고 '인생 이렇게 살면 안 된다' 등으로 충고를 하는 사람들이 있다"고 덧붙였다.

김의성은 지난 1월 설리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속옷이 적나라하게 노출된 사진을 계속해서 올리자 자신의 SNS에 "일일이 구차한 설명 따위는 일체 달지 않고 계속 사진을 올리는 설리가 세상에서 제일 멋있다"라고 응원하기도 했다.

정시우 기자 siwoorain@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