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SBS, 앵커 전면 교체 결정…김용태 정미선 IN-김성준 장예원 OUT

[비즈엔터 김예슬 기자]

▲'SBS 8뉴스' 앵커진(사진=SBS)
▲'SBS 8뉴스' 앵커진(사진=SBS)

SBS가 오는 22일부터 앵커진을 전면 교체한다.

18일 SBS에 따르면 오는 22일부터 'SBS 8뉴스' 앵커진이 새롭게 교체된다. 평일 'SBS 8뉴스'의 메인 앵커는 현재 주말 'SBS 8뉴스'를 진행하고 있는 김현우 앵커가 맡는다. 평일 파트너로는 최혜림 앵커가 그대로 자리를 유지하며 김현우 앵커와 호흡을 맞춘다.

주말 'SBS 8뉴스'의 메인 앵커는 정치권 핵심 이슈를 다루는 '김대김' 코너를 진행한 정치부 김용태 기자가 발탁됐다. 김용태 기자의 파트너로는 지난해 12월 16일까지 'SBS 8뉴스'를 진행했던 정미선 앵커가 맡게 됐다.

한편, 평일 'SBS 8뉴스' 앵커직을 맡고 있던 보도본부장 김성준 앵커는 18일 부로 기존 보도본부장에서 보도본부 미래부 선임기자로 발령받았다. 김성준 앵커는 'SBS 8뉴스'에서 문재인 당시 더불어민주당 후보 측이 세월호 인양시점을 조율, 정치적으로 이용했다고 보도해 큰 논란을 야기한 바 있다.

이에 SBS는 회사 명예를 훼손했다는 이유로 그에게 감봉 6개월 처분을 내렸다. 김성준 앵커가 'SBS 8뉴스' 앵커직을 내려놓게 된 것 또한 해당 논란이 영향을 끼친 까닭으로 보인다.

김예슬 기자 yeye@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