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옥자’, 상상 못했던 비주얼…돼지+하마의 조합입니다

[비즈엔터 정시우 기자]

“옥자는 돼지와 하마를 합친 듯한 거대한 동물입니다.”

봉준호 감독이 창조한 옥자가 드디어 그 모습을 드러냈다.

칸 영화제 경쟁부문에 초청되며 화제를 모으고 있는 봉준호 감독의 넷플릭스 오리지널 영화 '옥자'가 메인 예고편을 공개했다.

영화 '옥자'는 비밀을 간직한 채 태어난 거대한 동물 ‘옥자’와 강원도 산골에서 함께 자란 소녀 ‘미자’의 이야기를 다룬 작품.

이번에 공개된 예고편은 베일에 싸여있던 ‘옥자’의 모습을 최초로 선보여 눈길을 사로잡는다.

'라이프 오브 파이'로 아카데미 시각효과상을 받은 에릭 얀 드 보어 감독이 시각효과 총괄 프로듀서로 참여해 놀라운 기술력과 정교하면서도 실감나는 CG를 통해 구현된 옥자는 지금껏 본 적 없는 새로운 캐릭터로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이어 옥자를 활용한 극비 프로젝트를 추진 중인 글로벌 기업 ‘미란도 코퍼레이션’과 이들로부터 친구 옥자를 구출하려는 미자, 그리고 베일에 싸인 동물 보호 단체 ‘ALF’까지 합세한 긴박한 추격전은 한시도 눈 뗄 수 없는 몰입감을 선사한다.

‘옥자’는 오는 6월 29일, 세계 최대 콘텐츠 스트리밍 서비스인 넷플릭스를 통해 전세계 190개 국가에 동시에 선보일 예정이며, 한국에서는 NEW의 배급을 통해 극장 개봉할 예정이다.

정시우 기자 siwoorain@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엔터사 실적발표 (단위:백만원)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