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황금빛 내 인생' 박시후·신혜선·이태환, KBS 주말극 이끈다

[비즈엔터 김소연 기자]

▲'황금빛 내 인생' 박시후, 신혜선, 이태환(출처=비즈엔터, 후컴퍼니)
▲'황금빛 내 인생' 박시후, 신혜선, 이태환(출처=비즈엔터, 후컴퍼니)

'황금빛 내 인생' 주역이 박시후, 신혜선, 이태환으로 가닥이 잡혔다.

16일 방송가에 따르면 KBS2 새 주말드라마 '황금빛 내 인생' 주인공으로 박시후, 신혜선, 이태환이 논의를 계속하고 있다. 오랜만에 복귀하는 박시후, 첫 주연에 나서는 신혜선, 여기에 이태환까지 참여하면서 드라마 전개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황금빛 내 인생'은 금수저로 신분 상승 기회가 있었던 한 여성이 나락으로 떨어지지만, 그 안에서 행복을 찾는 과정을 담은 가족 드라마다. 신혜선은 주인공 서지안, 박시후는 최도경, 이태환은 선우혁 역을 연기한다.

서지안은 아버지의 부도로 모든 것을 잃고 대기업 계약직 직원이 된 인물. 최도경은 서지안이 일하는 대기업 적통 후계자, 선우혁은 서지안을 짝사랑 하는 인물로 등장할 예정이다.

전작을 통해 다채로운 매력을 배우들이 뭉친 만큼 '황금빛 내 인생'에서 어떤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이목을 끌지 관심이 쏠린다.

'황금빛 내 인생'은 '내 딸 서영이', '찬란한 유산', '검사 프린세스', '두번째 스무살' 등을 집필한 소현경 작가의 새 드라마다. 또 '넝쿨째 굴러온 당신', '오 마이 비너스' 등을 연출한 김형석 PD가 뭉쳤다는 점에서 편성 단계부터 기대를 모았던 작품이다.

한편 '황금빛 내 인생'은 '아버지가 이상해' 후속으로 오는 8월 방송 예정이다.

김소연 기자 sue123@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