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뭉쳐야뜬다' 윤두준, 직업 소개 "서울서 작게 아이돌 하고 있어요"

[비즈엔터 류동우 기자]

(▲JTBC '뭉쳐야 뜬다' )
(▲JTBC '뭉쳐야 뜬다' )

'뭉쳐야 뜬다' 하이라이트 윤두준이 작은 아이돌이라고 밝혔다.

20일 방송된 JTBC '뭉쳐야 뜬다' 에서는 정형돈, 안정환, 김성주, 김용만 그리고 스페셜 게스트로 용준형, 윤두준이 합류해 북해도로 여행을 떠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가이드 류석민은 자신을 소개한 후 패키지 여행객을 소개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후 정형돈은 윤두준에게 "자네들은 뭐하는 사람이냐"라고 물었다.

이에 윤두준은 "서울에서 작게 아이돌 하나 하고 있습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뭉뜬' 멤버들은 "정말 힘들텐데", "엔터는 쉬운게 아니다"라며 비난을 쏟았다. 그러면서 정형돈은 "그럼 중소 아이돌이냐?"라고 물었고, 윤두준은 "중도 아니고 소다"라고 받았쳤다. 김용만은 "곡은 다 받아서 쓰지?"라고 물었다. 이에 윤두준은 "곡은 우리가 만들어서 한다"라며 옆에 용준형을 언급했다.

이에 김용만은 "가내수공업 스타일이네"라고 말해 폭소케 했다.

류동우 기자 dongwoo@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