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유이 “강남·드라마에 피해 갈까 열애 부인…예쁘게 만나겠다”

[비즈엔터 이은호 기자]

▲유이(사진=윤예진 기자 yoooon@)
▲유이(사진=윤예진 기자 yoooon@)

배우 유이가 열애설 입장 번복에 대해 입을 열었다.

유이는 14일 오후 자신의 SNS를 통해 “갑작스럽게 난 열애설 기사에 당황스러워 나도 모르게 글을 올렸다”고 사과했다.

그는 “서로 호감을 가진지 얼마 되지 않아 ‘3개월’이라는 열애설 기사에, 혹시 오빠(강남)에게, 또 드라마 팀에게 피해가 되지 않을까 싶어 부인 글을 올렸다. 생각 없이 올린 점 죄송하다”고 거듭 밝혔다.

유이는 “이번 기회로 서로의 마음을 더 확인했다”면서 “예쁘게 만나겠다. 지켜봐 달라. 감사하고 다시 한 번 죄송하다”고 덧붙였다.

앞서 이날 오전 한 매체는 유이와 강남이 최근 교제를 시작했다고 보도했다. 유이 측은 이를 부인했고 유이 역시 SNS를 통해 “친한 사이인 것은 맞지만 열애는 아니다”고 밝혔으나, 데이트 파파라치 사진이 공개되자 결국 열애 사실을 인정했다.

양 측 소속사는 “만남을 시작한 지 얼마 안 돼 서로를 배려하다 보니 확인이 늦어졌다”면서 “상호 동의 하에 교제를 인정하기로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유이는 현재 KBS2 새 수목드라마 ‘맨홀’ 촬영에 한창이며 강남은 사전제작 드라마 ‘모히또’에 캐스팅돼 정극 연기 도전을 앞두고 있다.

이은호 기자 wild37@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