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구세주3’ 감독 “신이-최성국 주연 1편, 다들 망할거라 했다”

[비즈엔터 정시우 기자]

▲송창용 감독(사진=고아라 기자 iknow@)
▲송창용 감독(사진=고아라 기자 iknow@)

송창용 감독이 코미디에 대한 생각을 전했다.

11일 오전 CGV압구정에서는 송창용 감독과 배우 최성국 이준혁 김성경 정이연이 참석한 가운데 영화 ‘구세주: 리턴즈’(이하 ‘구세주3’)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구세주’ 1편을 제작하기도 한 송창용 감독은 이날 “신이와 최성국을 주연으로 한 1편 당시, 다들 망할 거라고 했었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투자배급사 등 다들 기대를 안 했는데 결과가 좋았다. 2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이후 2편을 만들었는데 너무 멜로로 가서 결과가 안 좋았던 것 같다”며 “이번에는 솔직한 서민들의 이야기다”고 말했다.

송 감독은 “코미디는 단순하다. 2편에서 실패를 봤기 때문에 3편에서는 제대로 한 번 웃기고 싶다. B급 쌈마이 영화라고 욕 할 수 있지만, 솔직하고 재밌는 영화로 만들었다”라고 전했다.

‘구세주: 리턴즈’는 1997년 IMF, 꿈은 높지만 현실은 시궁창인 난장 인생들의 기막힌 채무 관계와 웃픈 인생사를 그린 코미디 영화. 9월 14일 개봉한다.

정시우 기자 siwoorain@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 실시간 아이돌그룹 랭킹 1위는?
  • 1. 워너원
    2. 엑소
    3. 방탄소년단
투표하기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비즈돌

반박불가! 2017 베스트 여돌은?

    1위
  • 트와이스
    2위
  • 블랙핑크
    3위
  • 레드벨벳
투표하러가기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