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엔터주 마감시황] 코스닥 올라 뭐하나…'약세' 이어져

[비즈엔터 김소연 기자]

▲(출처=NEW, 덱스터, JYP엔터테인먼트, SM엔터테인먼트, 큐브엔터테인먼트)
▲(출처=NEW, 덱스터, JYP엔터테인먼트, SM엔터테인먼트, 큐브엔터테인먼트)

코스닥 지수는 상승했지만, 엔터주는 하락했다.

31일 코스닥 지수는 전일 대비 2.83포인트(0.43%) 상승한 657.83으로 마감됐다. 외국인 순매수가 일주일째 이어지면서 코스닥 지수는 올랐지만, 엔터주가 몰린 오락, 문화 업종은 5.02포인트(1.23%) 하락하면서 402.45로 마감됐다.

하락폭이 가장 큰 종목은 쇼박스였다. 쇼박스는 4.12%(240원) 하락한 5590원, 영화 관련주로 분류되는 덱스터도 0.42%(30원) 떨어진 7120원이었다.

매니지먼트 관련주도 하락했다. JYP엔터테인먼트는 3.49%(300원) 하락해 8300원, 에스엠은 2.32%(700원) 감소한 2만9500원, 큐브엔터도 1.19%(25원) 떨어진 2080원이었다. JYP엔터테인먼트는 소속 가수 갓세븐 잭슨이 중국에서 발표한 솔로앨범이 음원차트에서 1위를 유지하고 있고, 큐브엔터도 간판 가수 현아 컴백 등 호재가 있었지만 주가엔 반영되지 않았다.

배우 매니지먼트사인 판타지오와 키이스트도 각각 0.97%(20원) 하락한 2035원, 0.70%(10원) 떨어진 1420원으로 장을 마감했다.

음원주도 하락세가 이어졌다. 소리바다가 1.61%(20원) 감소한 1220원이었고, 로엔은 0.86%(700원) 떨어진 8만300원, NHN벅스와 지니뮤직도 각각 0.49%(50원), 0.21%(10원) 하향한 1만250원, 4810원이었다.

다만 이매진 아시아는 16.15%(210원) 급등하면서 1510원으로 마감해 눈길을 끌었다.

김소연 기자 sue123@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엔터사 실적발표 (단위:백만원)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