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김상균 “JBJ 데뷔 준비 중, 팬들 만날 자리 많이 만들 것”

[비즈엔터 이은호 기자]

▲가수 김상균(사진=후너스엔터테인먼트)
▲가수 김상균(사진=후너스엔터테인먼트)

Mnet ‘프로듀스101 시즌’ 출신 김상균이 근황을 전했다.

김상균은 13일 오후 서울 마포구 무브홀에서 열린 엘리스 컴백 쇼케이스에 참석, 수록곡 ‘짝이별’ 무대에 랩 피처링으로 지원사격했다.

2013년 그룹 탑독 멤버로 데뷔해 활동하던 김상균은 Ment ‘프로듀스101 시즌2’를 통해 연습생 신분으로 돌아가 재데뷔를 준비하고 있다.

그는 “프로그램이 끝나고 많은 일정을 소화했다. 얼마 전에는 처음으로 개인 팬미팅도 가져봤다. 지금은 JBJ라는 신인 그룹 활동을 준비 중”이라고 근황을 밝혔다.

그는 “JBJ의 리얼리티 프로그램이 곧 시작된다. 또 음반을 통해서 음악 방송 등 팬들과 함께 만날 수 있는 자리를 많이 만들어서 활동을 이어나갈 예정”이라고 귀띔했다.

한편 엘리스는 후너스엔터테인먼트에서 처음 내놓는 걸그룹으로 SBS ‘K팝스타6’ 출신 김소희, 민가린 등이 소속된 팀으로 화제를 모았다.

두 번째 미니음반 ‘컬러 크러쉬(Color Crush)’는 데뷔 이후 4개월 여 만에 내놓는 신작으로 타이틀곡 ‘포우 포우(Pow Pow)’를 비롯해 총 6곡이 수록돼 있다.

이은호 기자 wild37@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엔터사 실적발표 (단위:백만원)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