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무궁화꽃이 피었습니다' 도지한, 이창욱 만남 "경고했는데" 분노

[비즈엔터 류동우 기자]

(▲KBS1 일일드라마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KBS1 일일드라마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무궁화꽃이 피었습니다' 도지한이 이창욱과 마주쳤다.

13일 방송된 KBS1 일일드라마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에서 차태진(도지한 분)이 무궁화(임수향 분)와 진도현(이창욱 분)을 보고 분노를 폭발시켰다.

이날 차태진은 무궁화가 진도현과 함께 있는 모습을 보고 분노했다. 진도현이 먼저 인사를 건네자 차태진은 “내가 분명히 경고했던 것 같은데”라며 신경을 곤두세웠다. 이에 진도현은 “나도 보고 싶지 않은데 자꾸 부딪히는 걸 보면 보통 인연이 아닌 것 같다”고 말했다. 진도현이 무궁화에게 “다음에 또 보자”고 자리를 떴다.

이후 차태진은 “사람 열 받게 왜 그 인간이랑 같이 있는 모습 보이는 거냐”며 무궁화에게 발끈 화를 냈다. 무궁화 역시 “왜 그렇게 얽히는지 모르겠다. 우리 오빠가 좋아하는 사람이 진도현씨 동생 보라씨다. 집안에서 서로 반대했는데 그쪽 아버지가 오빠를 찾아왔다. 걱정돼서 찾아온 거다”고 자초지종을 설명했다.

무궁화는 “모든 상황을 받아들이고 이해하기가 말처럼 쉽지 않은 것 같다”며 푸념을 늘어놨다. 차태진은 “내가 미숙할 수 있다. 난 아빠가 돼 본 적도 없고. 사랑을 제대로 해본 적도 없다”며 자조했다. 이에 무궁화가 “나도 팀장님이 바라는 대로 용기가 없다. 우린 서로 좋아하고 함께하기로 했지만 아직 그만큼은 아닌가 보다”며 두 사람 사이의 갈등조짐을 드러냈다.

류동우 기자 dongwoo@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 실시간 아이돌그룹 랭킹 1위는?
  • 1. 엑소
    2. 트와이스
    3. 워너원
투표하기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비즈돌

요즘 대세 #롱패딩 소화력 갑은?

    1위
  • 비투비
    2위
  • 방탄소년단
    3위
  • 워너원
투표하러가기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