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씨네타운’ 문소리, 정엽 만나 수줍은 이유 “男 만난 것 오랜만”

[비즈엔터 한경석 기자]

▲'씨네타운' 문소리(사진=SBS 파워FM)
▲'씨네타운' 문소리(사진=SBS 파워FM)

'씨네타운' 문소리가 정엽을 보고 수줍어했다.

14일 오전 11시 방송된 '박선영 씨네타운'에서는 가수 정엽이 이틀째 특별 DJ로 나선 가운데 배우 문소리가 게스트로 등장했다.

문소리는 이날 등장과 함께 정엽으로부터 "굉장한 아우라를 지니신 여배우 분이 되게 소녀같이 앉아 계셨다"는 말을 들었다.

이에 문소리는 "제가 왜 그렇게 부끄러워했을까 생각했는데 남자를 만난 게 너무 오랜만이다. 어제 영화 시사회 관객의 90%도 여성분들이었고 배우도 라미란, 김선영 씨였다. 매니저들도 다 여자, 홍보하는 친구도 다 여자였다. 요즘은 남편도 집에 잘 안 들어온다. 남성이라는 존재를 너무 오랜만에 봐서 얼굴이 빨개졌다"고 말했다.

정엽은 문소리의 말에 "오늘 남성이란 존재로 문소리 씨에게 다가가서 아주 뿌듯합니다"라며 14일 개봉한 문소리 연출의 영화 '여배우는 오늘도'에 대해 말을 이어갔다.

한경석 기자 hanks30@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 실시간 아이돌그룹 랭킹 1위는?
  • 1. 워너원
    2. 슈퍼주니어
    3. 트와이스
투표하기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비즈돌

요즘 대세 #롱패딩 소화력 갑은?

    1위
  • 비투비
    2위
  • 방탄소년단
    3위
  • 워너원
투표하러가기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