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돌아온 복단지' 고세원-강성연, 송선미 잡기 "내 말 들어"

[비즈엔터 류동우 기자]

(▲MBC 일일드라마 '돌아온 복단지')
(▲MBC 일일드라마 '돌아온 복단지')

'돌아온 복단지' 고세원과 강성연이 본격적인 주신그룹 잡기에 나섰다.

14일 방송된 MBC 일일드라마 '돌아온 복단지'에서는 한정욱(고세원 분)과 복단지(강성연 분)이 주신그룹에 입성했다.

이날 한정욱은 전 장인이자 주신 그룹 회장 박태중(이정길 분)을 만났다. 박태중은 한정욱에게 "우리 아내와 딸이 했던 일들 모두 사과 한다"라며 "내가 가지고 있는 주식을 주겠다. 이제 네가 주신 2대 주주다"라고 말했다.

같은 시각 복단지는 신회장을 만났고, 신회장은 "내 대신 주신으로 들어가라. 넌 내 대리인이다"라고 선언했다. 이후 한정욱과 복단지는 주신으로 들어가 은혜숙(이혜숙 분)과 박서진(송선미 분)에게 당당하게 맞섰으며 통쾌한 복수를 이어갔다.

류동우 기자 dongwoo@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 실시간 아이돌그룹 랭킹 1위는?
  • 1. 워너원
    2. 슈퍼주니어
    3. 트와이스
투표하기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비즈돌

요즘 대세 #롱패딩 소화력 갑은?

    1위
  • 비투비
    2위
  • 방탄소년단
    3위
  • 워너원
투표하러가기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