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매드독’ 유지태, 윤종석 죽음에 주먹다짐 “내가 죽일거야”

[비즈엔터 한경석 기자]

▲'매드독' 2회 캡처(사진=KBS2)
▲'매드독' 2회 캡처(사진=KBS2)

'매드독' 유지태가 신입 조사원 윤종석을 죽음에 이르게 한 박성훈에 분노의 주먹을 날렸다.

12일 오후 10시 방송된 KBS2 수목드라마 '매드독' 2회에서는 신입 보험 범죄 조사원으로 매드독에 합류한 박재수(윤종석 분)가 교통사고를 당해 숨을 거두는 모습이 그려졌다.

박재수는 보험사기꾼 고진철(박성훈 분)을 추적하던 중 교통사고로 병원에 옮겨져 수술을 했으나 결국 숨졌다.

고진철이 의도했던 이 교통사고에서 정작 교통사고를 일으킨 본인은 무사했고 박재수의 억울한 죽음을 두고 최강우(유지태 분)는 분노했다.

최강우는 고진철의 휴대폰 위치추적을 시작했고 찾아가 "박재수 죽었다. 너도 죽어 너 이 새끼야. 내가 죽일거야. 너 나한테 죽는다"라고 외치며 쓰러뜨리고 주먹을 날렸다.

이에 최강우가 경찰들에게 제압당하자 지켜보던 박순정(조재윤 분)도 고진철을 때리기 시작했고 장하리(류화영 분)는 경찰서로 향해 최강우, 박순정의 폭행을 수습했다.

한경석 기자 hanks30@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 실시간 아이돌그룹 랭킹 1위는?
  • 1. 갓세븐
    2. 방탄소년단
    3. 동방신기
투표하기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비즈돌

귀르가즘 유발하는 대세 작곡돌은?

    1위
  • 슈가
    2위
  • 일훈
    3위
  • 진영
투표하러가기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