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수상한 가수’ 걸리버 허공 “집에 있는 연예인 힘 빌려 가수된 것 아냐”

[비즈엔터 한경석 기자]

▲'수상한가수' 허공(사진=tvN)
▲'수상한가수' 허공(사진=tvN)

'수상한 가수' 걸리버의 정체는 가수 허공이었다.

12일 오후 방송된 tvN '수상한 가수'에서는 가수 박상민이 복제가수로, 가수 허공이 '걸리버'로 등장해 무대를 꾸몄다.

박상민은 이날 방송에서 세 번째 복제 가수로 등장해 무대에 섰고 걸리버가 부르는 박완규의 곡 '천년의 사랑'을 립싱크했다.

하지만 평가단 투표 결과 개그우먼 신보라가 복제가수로 등장한 '콜미'가 걸리버를 압도하고 2연승을 거뒀다.

이에 걸리버의 정체가 공개됐고 목소리의 주인공은 허각의 쌍둥이 형 허공이었다. 허공은 이선희의 곡 '아름다운 강산'을 한풀이 곡으로 선정해 마지막 무대를 꾸몄다.

그는 이날 방송 말미에 "집 안에 있는 연예인의 힘을 빌려 가수가 된 것은 아니다"라며 "'누군가의 형', '누군가의 가족'이라기보다 '정말 노래 잘 한다'는 칭찬을 듣는 가수가 되고 싶다"고 소망을 드러냈다.

한경석 기자 hanks30@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 실시간 아이돌그룹 랭킹 1위는?
  • 1. 갓세븐
    2. 방탄소년단
    3. 동방신기
투표하기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비즈돌

귀르가즘 유발하는 대세 작곡돌은?

    1위
  • 슈가
    2위
  • 일훈
    3위
  • 진영
투표하러가기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