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CJ CGV, 2018년 영업이익 43.3% 성장-KTB

[비즈엔터 김소연 기자]

▲(사진=CJ CGV)
▲(사진=CJ CGV)

KTB투자증권이 23일 CJ CGV의 2018년 영업이익이 43.3% 성장할 것으로 전망했다. 목표가 8만5000원, 투자의견 '매수'는 유지됐다.

이남준 KTB투자증권 연구원은 "2018년 매출액은 2017년보다 6.7% 증가한 1조7827억 원, 영업이익은 1136억 원"이라고 예측하면서 "지역별 예상 영업이익 비중을 살펴보면 국내 38%, 중국 21%, 터키 17%, 베트남 13%로 다각화 돼 국내 사업 부진을 해외에서 만회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CJ CGV는 올해 기존 최다 모객 지점인 용산점 리뉴얼로 매출 감소가 있었고, 박스오피스 성장률까지 둔화되면서 실적에 영향이 있을 것으로 관측됐었다.

이 연구원은 "점포 리뉴얼은 상반기 중으로 마무리됐고, 신규 사이트 출점 역시 하반기로 접어 들면서 감소하고 있다"며 "내년은 기저 효과와 박스오피스 반등이 엿보이고, 해외는 중국을 필두로 두자릿수 이상의 성장률을 기록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김소연 기자 sue123@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