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슬기로운 감빵생활' 감독 밝힌 크리스탈 임화영 캐스팅 비화

[비즈엔터 김예슬 기자]

▲신원호 감독(사진=tvN)
▲신원호 감독(사진=tvN)

'슬기로운 감빵생활' 감독이 크리스탈과 임화영의 캐스팅 비화를 밝혔다.

18일 서울시 영등포구 전경련회관 컨퍼런스센터 3층 에메랄드 회의장에서 tvN 새 수목드라마 '슬기로운 감빵생활'(연출 신원호, 극본기획 이우정, 극본 정보훈) 사전 기자간담회가 진행됐다. 행사에는 연출을 맡은 신원호 감독이 참석했다.

이날 신원호 감독은 여자배우들의 캐스팅에 대해 "여자배우 분량이 적을 거라고 말해놨었다. 대신 임팩트 있고 포인트 있을 거라 설득했다"고 운을 뗐다.

그는 이어 크리스탈과 임화영에 대해 언급했다. 신 감독은 "반전으로 느끼는 부분은, 크리스탈이 도도하고 차가울 거라 생각했지만 만나보니 그냥 그 나이대의 아이더라. 그때 당시 하던 게 '하백의 신부' 물의 여신 역이었는데, 사람들이 가진 고정관념 자체가 그런 느낌인가보다 했다. 만났더니 그게 전혀 아니라는 반전이 있었다"고 말했다.

신 감독은 "극 중 크리스탈의 이런 평소 모습이 보여진다면 평범한 대학생, 그 나이대의 아이로 보여서 매력있겠다 생각했다. 연기잘한다는 생각도 그때 처음 했다"면서 "적은 분량도 상관없다며 재밌을 것 같다해서 캐스팅했다"고 설명했다.

임화영에 대해서는 '응답하라 1988' 때 미팅을 했었다고 회상했다. 신 감독은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얼굴이고 연기도 잘해서 뭔가를 같이 하고 싶었다. 연극쪽으로 걸어온 친구라 그런 스펙이 매력있었다"면서 "이번 작품의 재이 역할에 잘 어울리겠다 싶었다. 그래서 결정하는 데에는 그렇게 오래 걸리진 않았다"고 언급했다.

한편, tvN 새 수목드라마 '슬기로운 감빵생활'은 슈퍼스타 야구선수 김제혁(박해수 분)이 하루아침에 범죄자가 되어 들어간 교도소 안에서 일어나는 이야기와 그 안에 사는 사람들의 생활을 그린 블랙코미디 드라마다. 오는 22일 오후 9시 10분 첫 방송.

김예슬 기자 yeye@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 실시간 아이돌그룹 랭킹 1위는?
  • 1. 엑소
    2. 워너원
    3. 트와이스
투표하기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비즈돌

요즘 대세 #롱패딩 소화력 갑은?

    1위
  • 비투비
    2위
  • 방탄소년단
    3위
  • 워너원
투표하러가기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