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2017 MBC 연기대상] 하지원, 미니 최우수상 “슬픔 나눈 친구”

[비즈엔터 이은호 기자]

▲하지원(사진=고아라 기자 iknow@)
▲하지원(사진=고아라 기자 iknow@)
배우 하지원이 MBC 연기대상에서 최우수상을 받았다.

하지원은 30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신사옥에서 열린 ‘2017 MBC 연기대상’에서 미니시리즈 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드라마 ‘병원선’을 통해 메디컬 드라마에 처음 도전한 하지원은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호평을 얻었다. 그는 “송은재라는 오과의사를 연기하는 순간순간 행복했다”고 소회를 밝혔다.

그는 “‘병원선’은 매회 많이 울게 만든 드라마다. 내게도 슬픔을 함께 하는 친구 같은 드라마였다”면서 “우린 거제도에서 여름을 뜨겁게 보냈다. 짧지만은 않은 항해였지만 같이 항해해준 감독님, 작가님 감사하다. 스태프 여러분 고생 많으셨고 강민혁, 이서원씨 고맙다”고 인사를 전했다.

하지원은 소속사와 팬클럽에게 두루 고마움을 건넨 두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는 가슴 따뜻한 배우가 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한편 올해 ‘MBC 연기대상’은 시청자 투표가 아닌 전문가 심사를 통해 대상 후보를 결정한다. 드라마 ‘역적’에서 엔딩을 장식해 깊은 인상을 남긴 단역배우 최교식이 전년도 대상 수상자 이종석과 함께 시상자로 나선다.

이은호 기자 wild37@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