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황금빛 내 인생' 신혜선, 박시후 마지막 입맞춤? "잘가요 오빠"

[비즈엔터 류동우 기자]

(KBS2 주말드라마 '황금빛 내 인생')
(KBS2 주말드라마 '황금빛 내 인생')

'황금빛 내 인생' 신혜선이 박시후를 밀어냈다.

14일 방송된 KBS 2TV 주말드라마 '황금빛 내 인생' 에서는 최도경(박시후 분)이 서지안(신혜선)을 포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최도경은 "마지막으로 기회 줄게. 나 잡아"라며 물었고, 서지안은 말없이 고개를 저었다. 최도경은 끝내 "그만하자. 그럼"이라며 좋아하는 마음을 포기하기로 결심했다. 결국 최도경은 "넌 뭐가 이렇게 어려워"라며 소리쳤다.

화가난 최도경은 추운 날씨에 운동장을 뛰며 화를 가라앉혔다. 하지만, 집에 돌아온 최도경은 몸살이 걸렸고, 이 모습을 본 서지안은 밤새 최도경 옆에서 그를 지켰다. 최도경은 "내 말듣지 않는 서지안"이라며 잠꼬대를 했고, 이 모습을 본 서지안은 "잘가요 오빠"라며 마지막 입맞춤으로 인사를 전했다.

류동우 기자 dongwoo@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 실시간 아이돌그룹 랭킹 1위는?
  • 1. 트와이스
    2. 위너
    3. 에이핑크
투표하기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비즈돌

같이 바다 가고 싶은 남자 아이돌 BEST

    1위
  • 정국(방탄소년단)
    2위
  • 세훈(EXO)
    3위
  • 백호(뉴이스트W)
투표하러가기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