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의문의 일승' 윤균상X전국환 가족? "무슨 X소리야"

[비즈엔터 류동우 기자]

(SBS 월화드라마 '의문의 일승')
(SBS 월화드라마 '의문의 일승')

'의문의 일승' 윤균상이 전국환의 아들로 밝혀졌다.

22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의문의 일승’에서 김종삼(윤균상 분)이 이광호(전국환 분)가 자신의 부친이란 말을 듣고 충격을 받았다.

이날 김종삼은 장필성(최원영 분)으로부터 이광호(전국환 분)를 잡을 유력한 증거인 홍마담 손톱을 뺐었다. 이어 강철기(장현성 분)는 김종삼에게 어머니와 이광호과 언제 만났는지 알 수 있는 사진을 건넸다.

이후 강철기는 누군가의 전화를 받고 홍마담의 손톱을 훔쳤다. 강철기는 이광호를 찾아가 무슨 짓이냐며 소리쳤다. 이광호는 "예상대로 파르르하는구만. 가져왔나?"라고 물었고, 강철기는 암수반에서 홍마담의 손톱을 그에게 넘겼다.

이어 강철기는 "김종삼이 아들인 거 언제부터 알고 있었냐"고 물었다. 이때 이광호의 DNA 채취를 위해 사무실에 숨어있던 김종삼이 강철기가 한 말을 듣고 충격을 받았다. 김종삼은 "아저씨 무슨 소리야. 누가 아들이라고? 그게 무슨 X소리냐고"라며 소리 질렀다

류동우 기자 dongwoo@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