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CGV, 골든에그 어워즈 개최…관객이 뽑은 최고의 배우 마동석

[비즈엔터 라효진 기자]

(사진=CGV 제공)
(사진=CGV 제공)

CGV가 골든에그 어워즈 2017을 개최했다.

CGV는 지난 1일 CGV여의도에서 골든에그 어워즈 2017 시상식을 열었다.

골든에그 어워즈는 지난해 개봉한 영화 중 CGV 실관람객들로부터 높은 평가와 리뷰를 받은 6개 작품에 골든에그상을 수여하는 시상식이다.

수상작은 골든에그 종합 점수 1위를 기록한 최우수작품상과 관전포인트 부문별 1위 작품들을 포함해 총 6편을 선정해 발표했다. 관전포인트별 시상은 배우연기, OST, 감독연출, 스토리, 영상미 총 5개 부문으로 이루어졌다.

2017년 CGV 실관람객들이 선택한 최고의 작품으로는 영화 ‘히든 피겨스’가 선정됐다. 이 영화는 1960년대 미항공우주국(NASA)에서 편견과 차별을 이겨내고 주요 임무를 수행했던 흑인 여성들의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히든 피겨스’는 ‘골든에그 어워즈’ 스토리 부문에서도 1위를 차지해 올해 2관왕에 등극했다.

배우연기 부문 1위는 배우 마동석의 열연이 돋보인 영화 ‘범죄도시’가 선정됐다. 극 중 마석도 형사 역을 연기한 마동석은 시원하고 강렬한 액션으로 관객들의 열렬한 지지를 받았다.

이에 마동석은 “CGV에서 영화를 실제 관람했던 관객들이 직접 주는 상이라 더욱 뜻 깊은 수상”이라며 “CGV 골든에그 어워즈 발전을 기원하며 앞으로 더 좋은 작품으로 관객분들을 만나 뵙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감독 연출 부문에는 크리스토퍼 놀란 감독의 ‘덩케르크’가 1위로 선정됐다. ‘덩케르크’는 2차 대전 당시 프랑스 해안 덩케르크에 고립된 연합군을 탈출시키는 작전을 그린 실화 영화로, 제90회 아카데미 시상식 작품, 감독, 촬영 등 8개 부문 후보에도 올라 화제를 모았다.

영상미 부문에는 28세기 미래 우주를 배경으로 한 영화 ‘발레리안: 천 개 행성의 도시’가 수상의 영예를 얻었다. 또 OST 부문에는 액션과 완벽히 어우러진 음악 플레이리스트를 선보인 영화 ‘베이비 드라이버’가 선정됐다.

라효진 기자 thebestsurplus@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 실시간 아이돌그룹 랭킹 1위는?
  • 1. 블랙핑크
    2. 프로듀스48
    3. 뉴이스트W
투표하기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비즈돌

옷 잘 입는 여자 아이돌은?

    1위
  • 나나
    2위
  • 수영
    3위
  • 강민경
투표하러가기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