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우리가 만난 기적' 김명민 "고창석과 영혼 바뀌는 역, 순수함 표현"

[비즈엔터 이주희 기자]

▲김명민(사진=고아라 기자 iknow@)
▲김명민(사진=고아라 기자 iknow@)

배우 김명민이 고창석과 영혼이 바뀌는 설정을 연기하는 소감을 전했다.

김명민은 29일 오후 2시 서울 영등포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열린 KBS2 월화드라마 ‘우리가 만난 기적’ 제작발표회에서 “고창석의 모습을 따로 연구할 필요는 없었다. 그동안 알고 있던 형이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이어 “순수하고 해맑은 고창석의 모습을 연기하려고 했다. 단순히 몸이 바뀌는 게 아니라 정체성이 바뀌면서 현철A 모습이 나왔다가 현철B 모습이 나온다. 고창석은 1회만 특별출연해주셨는데 감사하다”고 전했다.

극중 김명민은 매력적이고 똑똑하지만 기회를 엿보는 권위주의자 송현철A 역을 맡았고, 고창석은 인간적이고 성실한 가장의 표본인 송현철B를 연기했다. 김명민은 몸이 바뀌면서 고창석이 연기하는 송현철B까지 분해 열연한다.

한편, ‘우리가 만난 기적’은 대한민국의 평범한 한 가장이 이름과 나이만 같을 뿐 정반대의 삶을 살아온 남자의 인생을 대신 살게 되면서 자신만의 방식으로 주변을 따뜻하게 변화시키는 과정을 담았다. 4월 2일 오후 10시 첫 방송.

이주희 기자 jhymay@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