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트와이스 채영 "작사 참여, 시간 오래 걸렸지만 좋은 경험"

[비즈엔터 이주희 기자]

▲트와이스 채영, 나연, 사나(사진=고아라 기자 iknow@)
▲트와이스 채영, 나연, 사나(사진=고아라 기자 iknow@)

트와이스 지효와 채영이 앨범 수록곡에 작사로 참여한 소감을 전했다.

지효는 9일 오후 서울 광진구 광장동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열린 트와이스의 5번째 미니앨범 ‘왓 이즈 러브(What is love)’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작사에 참여하게 된 이유에 대해 “앨범 준비할 때마다 회사에서 먼저 가사에 참여하지 않겠냐고 제안하신다”고 설명했다.

이어 지효는 “나도 이번에 운이 좋게 참여하게 됐다. 타이틀곡 ‘왓 이즈 러브’가 설렘을 담은 곡이라서 비슷한 감성을 담아 나도 ‘호!’에 담아 봤다”라고 이야기 했다.

또한 ‘스위트 토커’ 작사에 참여한 채영은 “먼저 정연이 ‘스위트 토커’ 작사를 시작하고 있었다. 반쯤 쓰고 있는 걸 내가 이어 참여하게 됐다. 달콤한 말에 현혹되지 말고 정신차리라는 내용을 담고 있다. 처음 한 작업이라 시간이 오래 걸렸지만 좋은 경험이었던 것 같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What is love’ 음원은 9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에서 공개된다.

이주희 기자 jhymay@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