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슈츠’, 첫 방 미리보기...알아두면 흥미로운 4가지

[비즈엔터 한경석 기자]

▲전희경, 장동건, 채정안, 박형식, 고성희, 최귀화(사진=고아라 기자 iknow@)
▲전희경, 장동건, 채정안, 박형식, 고성희, 최귀화(사진=고아라 기자 iknow@)

미국에서도 흥행 성공한 '슈츠'가 한국판으로 돌아왔다.

'슈츠'는 장동건(최강석 역)-박형식(고연우 역)의 브로맨스가 기대되는 작품으로 25일 KBS2에서 첫 방송된다. 방송을 앞두고 비즈엔터는 인물, 줄거리, 원작과의 차이를 비교한다. 원작과 비교는 재미는 물론이고 드라마의 기본 정보를 제공한다. 진희경, 채정안, 고성희 등 배우들의 활약도 기대해 볼 만하다.

▲ 원작을 능가할 수 있을까

원작의 성공은 '슈츠'를 더욱 부담스럽게 만든다.

전설적인 변호사이자 섹시한 매력을 지녔던 하비 스펙터 역은 배우 장동건이, 천재이지만 가짜 변호사인 마크 로스 역은 박형식이 맡았다.

장동건과 박형식의 특별한 브로맨스가 이야기를 이끈다는 점에서는 원작과 크게 다르지 않다. 김진우 PD도 원작을 따라가되, 흉내내지는 않겠다는 입장이다.

(사진=NBC유니버설, KBS2)
(사진=NBC유니버설, KBS2)

◈ '슈츠' 한국판 줄거리는

장동건은 최귀화와 라이벌 관계를 형성하고 ,박형식은 장동건에 의해 영입되는 가짜 신입 변호사로 그려진다.

'슈츠'에서 장동건은 법무법인 강&함 수석 파트너 변호사 최강석 역을 맡았다. 최강석은 법정에 서기도 전에 이기는 전설의 변호사다. 그런 그가 수석파트너 승진을 앞두고 법대 근처에도 가본 적이 없는 천재 고연우를 자신의 신입 변호사로 고용한다.

박형식은 신입변호사 고연우 역을 맡았다. 변호사가 되기 위해 어떤 공부도 한 적이 없지만 한번 보고 절대 잊지 않는 천재적 기억력과 공감능력을 가졌다. 일생일대 위기의 순간 운명적으로 최강석을 만나고 강&함의 신입변호사로 일할 수 있는 기회를 얻는다.

진희경이 맡은 강하연은 법무법인 강&함을 지켜내는 대표변호사로, 검사 최강석을 발탁 법무법인 강&함의 변호사로 영입한 인물이다.

홍다함 역을 맡은 채정안은 최강석의 보물 1호이자 영혼의 파트너로 알아서 미리 뭐든지 척척 해결하는 강&함의 진정한 능력자다. 홍다함은 최강석이 로펌 입성 이래 최대의 위기를 맞게 되는 순간, 그를 보호하기 위해 해서는 안 될 선택을 한다.

고성희가 맡은 김지나 역은 강&함의 법률보조 사무주임으로 해박한 법 지식과 업무처리가 기가막힌 능력자다. 김지나는 고연우가 나타나면서 변화하기 시작한다. 질투는 어느새 관심으로 바뀌면서 그에게 빠져든다.

마지막으로 채근식 역을 맡은 최귀화는 강&함의 처절한 2인자. 그는 최변을 이기기 위한 혼자만의 전쟁을 치르지만 백전백패한다. 언젠가 최강석을 밀어내고 일도 사랑도 쟁취할 거라는 불가능해 보이는 목표 하나로 고군분투한다.

(사진=드라마H)
(사진=드라마H)

▲ 변호사 작품 '굿와이프'와 '슈츠'의 차이는

'슈츠'는 기존에 봤던 법정 드라마와는 차별화된 이야기를 다룬다.

미국드라마로서 성공을 거둔 변호사 소재 드라마 '슈츠', 또 다른 변호사 소재 드라마가 국내에서 리메이크된 경험이 있다. 미국 CBS에서 2009년 첫 방송된 '굿와이프'다.

CBS '굿와이프'는 전미시청률 1위를 기록하며 현지에서 시즌7까지 방송됐고 국내에서는 tvN이 2016년 리메이크했다.

tvN '굿와이프'는 승승장구하던 검사 남편 이태준(유지태 분)이 스캔들과 부정부패 의혹으로 구속되고, 결혼 후 일을 그만 뒀던 아내 김혜경(전도연 분)이 생계를 위해 서중원(윤계상 분)의 로펌 변호사로 복귀하면서 자신의 정체성을 찾아가는 법정 수사극이다.

반면 '슈츠'는 스타일리시 로펌 오피스물이다. '슈츠'는 지금껏 베일에 감춰져 있던 로펌에서 펼쳐지는 다양한 이야기를 매력적인 인물들을 통해 보여줄 예정이다.

▲tvN드라마 ‘굿와이프’ (사진제공=tvN '굿와이프' )
▲tvN드라마 ‘굿와이프’ (사진제공=tvN '굿와이프' )

▲ 특별 게스트의 활약

이이경, 비와이가 '슈츠'에 특별출연으로 합류한다.

'슈츠' 첫 방송을 앞두고 제작진은 배우 이이경, 비와이의 특별출연 소식을 알리며 배역까지 공개했다.

극 중 이이경은 개념도, 인성도 없고 가진 것이라고는 돈과 허세밖에 없는 사고뭉치 재벌2세 박준표를 연기한다. 특히 고연우(박형식 분)와 얽히면서 예상하지 못한 상황에 휘말리는 모습을 그려낸다.

래퍼 비와이도 '슈츠'를 통해 연기를 선보인다. 그의 본격적인 연기 행보는 아니지만 본업과 같은 래퍼 역을 맡아 자연스러운 연기를 보여줄 것으로 기대된다.

▲'슈츠' 이이경(사진=KBS2)
▲'슈츠' 이이경(사진=KBS2)

한경석 기자 hanks30@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 실시간 아이돌그룹 랭킹 1위는?
  • 1. 워너원
    2. 위키미키
    3. 아이즈원
투표하기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비즈돌

11월, 기대되는 아이돌은?

    1위
  • 워너원
    2위
  • 레드벨벳
    3위
  • 비투비
투표하러가기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