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위키미키 세이 "폐공장서 뮤비 촬영, 코 푸니 검은 이물질 나와"

[비즈엔터 김원희 기자]

▲위키미키 세이(사진=고아라 기자 iknow@)
▲위키미키 세이(사진=고아라 기자 iknow@)
위키미키가 뮤직비디오 촬영 관련 에피소드를 언급했다.

위키미키 세이는 11일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열린 첫 번째 싱글 앨범 ‘KISS, KICKS’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Crush’ 뮤직비디오를 폐공장에서 찍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오랜 시간 열심히 뮤직비디오 촬영을 마치고 차에서 코를 풀었는데 검정색 이물질들이 계속 나오더라”라고 웃으며 “나중에 들어 보니 멤버들 다 그랬다고 하더라”고 전했다.

루시는 “엘리 언니랑 같이 촬영하는 신이었는데, 엘리 언니가 전기톱 들고 있는 장면이었다”며 “근데 엘리 언니가 몸을 많이 떨길래 전기톱이 정말 작동되는 줄 알고 놀랐다. 근데 알고 보니까 언니가 떠는 연기를 너무 실감나게 했던 거다. 그래서 다들 엄청 웃었다”고 촬영 비화를 전해 웃음을 안겼다.

한편 위키미키는 이날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첫 번째 싱글 앨범 ‘KISS, KICKS’를 공개하고, 음악 활동을 통해 앨범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김원희 기자 kimwh@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 실시간 아이돌그룹 랭킹 1위는?
  • 1. 워너원
    2. 엑소
    3. 트와이스
투표하기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비즈돌

올해 가장 많은 사랑을 받았던 아이돌은?

    1위
  • 갓세븐
    2위
  • 워너원
    3위
  • 엑소
투표하러가기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