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유선, KBS2 주말극 '세상에서 제일 착한 내딸' 출연 "조율 중"

[비즈엔터 류동우 기자]

▲유선(사진=고아라 기자 iknow@)
▲유선(사진=고아라 기자 iknow@)

배우 유선이 KBS 주말극 '세상에서 제일 착한 내딸' 출연을 긍정적으로 검토중이다.

다인엔터테인먼트 측은 27일 비즈엔터에 "유선이 KBS2 새 주말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착한 내딸' 출연을 제안받고, 최종 조율 중이며 세부 사항을 진행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세상에서 제일 착한 내딸'은 이 시대를 살고 있는 엄마와 세 딸의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유선은 세 딸 중 첫째 딸 역을 제안받았다.

현재 유선은 26일 첫 방송된 JTBC 월화드라마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에서 권비서 역으로 출연 중이다.

류동우 기자 dongwoo@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