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어쩌다 어른' 황선미 작가, '마당을 나온 암탉' 비하인드 이야기 공개

[비즈엔터 류동우 기자]

황선미 작가가 '어쩌다 어른'에서 '마당을 나온 암탉'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한다.

5일 방송되는 O tvN '어쩌다 어른'에서는 창작동화 최초로 밀리언셀러를 기록한 '마당을 나온 암탉'의 저자인 동화작가 황선미가 연말특집 '뜨거운 2018' 시리즈의 두 번째 강연자로 나선다.

황선미 작가는 닭장에 갇혀 살며 매일 알만 낳던 암탉 잎싹이의 모험담을 담은 동화인 '마당을 나온 암탉'을 펴내 세계 29개국에 번역되어 출간, 아동문학의 노벨상이라 불리는 국제 안데르센상 후보에 오른 바 있다.

이날 황선미는 '세상 모든 가족'이라는 주제로 집필했던 동화 속 다양한 가족의 유형을 소개하며 '마당을 나온 암탉'의 충격적인 결말은 아버지의 죽음을 모티브로 했다는 사연을 밝힌다. 뿐만 아니라 작품 속 주인공들은 입양 가족의 현실을 담고 있다는 사실을 공개하며 그간 잘 알려지지 않았던 이면의 이야기를 모두 풀어내 이목을 끌 예정이다.

특히, 무려 10년에 걸쳐 집필한 소설 '엑시트'에 대해 "10대 미혼모의 이야기를 담게 된 계기는 스위스 시청 직원에게서 우연히 들었던 말 한마디였다"며 당시 당혹스럽고 죄책감을 느꼈던 일화도 공개한다. 황선미는 "취재를 하며 실제로 작품에 담지 못할 만큼 안타까운 미혼모의 현실을 몸소 느낄 수 있었다"라며 미혼모에 대한 편견을 가진 대한민국의 현실을 꼬집는다. 동시에 이들을 향한 지속적인 관심과 사회적 제도의 개선이 필요함을 설파할 예정이다.

한편, '어쩌다 어른'에서는 문재인 대통령의 부인 김정숙 여사가 나와, 미혼모를 만나서 나눴던 이야기를 전할 예정이라 눈길을 끈다.

황선미의 강연이 기대되는 '어쩌다 어른'은 오늘(5일) 오후 8시 40분과 밤 12시 20분 O tvN에서 방송될 예정이다.

류동우 기자 dongwoo@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 실시간 아이돌그룹 랭킹 1위는?
  • 1. 동방신기
    2. 이달의소녀
투표하기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비즈돌

올해 가장 많은 사랑을 받았던 아이돌은?

    1위
  • 갓세븐
    2위
  • 워너원
    3위
  • 엑소
투표하러가기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