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2018 MAMA] 남녀 신인상 주인공 스트레이키즈-아이즈원(종합)

[비즈엔터 류동우 기자]

'2018 MAMA' 남녀 신인상은 스트레이키즈와 아이즈원에게 돌아갔다.

10일 서울 동대문구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2018 MAMA PREMIERE IN KOREA'(이하 2018 MAMA)가 열렸다.

올해로 10년째를 맞이한 'MAMA'는 첫 개최지 한국을 시작으로 일본, 홍콩으로 시상식을 이어간다. 'MAMA WEEK'의 포문을 여는 '2018 MAMA 프리미어 인 코리아'에는 한국 신인 아티스트와 아시아 전역에서 활약하고 있는 아시아 신인 아티스트들이 총출동했다.

이날 '2018 MAMA'은 남녀 신인상, 베스트 뉴 아시안 아티스트, 전문 부문 수상 등이 펼쳐졌다. 호스트로는 배우 정해인이 나선 가운데 공원소녀, 김동한, 네이처, 더보이즈, 빈첸, 스트레이 키즈, 아이즈원, (여자)아이들, 워너원, 이달의 소녀, 프로미스나인, 형섭X의웅, 딘 팅, 히라가나 케야키자카46, 마리온 조라, 오렌지, 더 토이즈 등이 참석했다. 더불어 아시아 신인 아티스트들은 '2018 MAMA'만에서만 볼 수 있는 특별한 무대를 꾸몄다.

더보이즈 선우와 (여자)아이들 소연이 슈프림팀의 ‘슈퍼매직', 형섭X의웅이 2NE1 'I Don't Care', 프로미스나인 규리X나경X하영이 아이콘의 '취향저격', 스트레이키즈가 트와이스의 '우아하게', 아이즈원이 워너원의 '에너제틱' 등의 무대를 각각 꾸몄다.

이어 호스트로 등장한 정해인은 "음악은 언어나 지역, 문화의 장벽을 뛰어넘어 세상을 더 아름답게 만든다. 저 역시 음악을 통해 다양한 감정을 느끼고 위로받고 있다"면서 "지난 'MAMA'의 10년은 도전이었다. 제게도 오늘 이 무대는 도전이다. 평소 팬으로 바라보던 무대의 호스트가 되어 전 세계 음악 팬들과 만나고 있다. 지금 이 순간이 놀랍고 기쁘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국내 남녀 신인상은 각각 아이즈원과 스트레이키즈에게 돌아갔다. 스트레이키즈는 '디스트릭트9'으로 데뷔, 올해 '마이 페이스'와 '아이엠유' 등 다수의 곡을 발표하며 사랑받았다. 스트레이키즈 방찬은 "어렸을 때부터 마마라는 큰 무대에 서보고 싶었는데 우리가 이렇게 큰 무대에서 신인상을 받게 되어서 많은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소감을 밝혔다.

승민은 "음악과 무대하는 것을 좋아한다"며 응원해준 이들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이어 험난한 길을 따라 가느라 고민, 방황 많이 하실 텐데 우리 음악을 들으며 많은 힘을 얻으셨으면 좋겠고 함께 성장해나갔으면 좋겠다. 지금 이순간은 앞으로도 활동해나가면서 잊지 못할 순간일 것 같다. 앞으로도 겸손하고 성장하는 스트레이 키즈가 되겠다"고 강조했다. 또 현진은 "앞으로의 겨울을 따뜻하게 해주겠다"고 팬들과 약속했다.

아이즈원은 Mnet '프로듀스48'을 통해 데뷔한 걸그룹. 권은비는 "이렇게 큰 무대에 설 수 있게 해주신 'MAMA'에 너무 감사드린다. 너무 큰 상을 주셔서 감사드린다. 항상 좋은 앨범으로 열심히 도와주시는 한성수PD님 감사드린다"라며 "오프더레코드 식구들 감사하다"라며 고마움을 전했다. 장원영은 "위즈원 덕분에 우리가 여기 있을 수 있는 것 같다. 단 한 번밖에 못받는 상이기에 더 뜻깊은 것 같다. 앞으로도 열심히 하는 아이즈원 될테니까 끝까지 잘 지켜봐달라"고 당부했다. 아이즈원의 멤버들은 눈물을 보이며 이번 신인상 수상에 더욱 더 큰 의미를 더했다.

DDP 베스트 트렌드상은 워너원에게로 돌아갔다. 워너원은 "워너블 덕분에 엄청난 상을 받게 됐다. 추운 날씨에도 여러 가수들 응원하러 와주셔서 감사드린다. 우리가 이제 점점 워너원이 종점을 향해 달려가고 있는데 그 와중에 많은 응원을 해주시고 우리를 챙겨주는 분들께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하성운은 "워너블에게 너무 감사하다고 하고 싶었다. 워너블, 워너원이랑 평생 갈거고 잊지 않을 거다. 평생 함께할 거죠?"라고 물으며 팬들에게 사랑을 전했다. 박지훈은 "11명의 가족들 감사드리고 사랑한다. 뒤에서 고생해주시는 의상, 헤어, 메이크업 스타일리스트 분들 감사드린다. 앞으로 더 열심히 하는 워너원이 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올해로 10년을 맞이한 'MAMA'는 한국을 시작으로 12일 일본 사이타마 슈퍼 아레나와 14일 홍콩 아시아 월드 엑스포 아레나로 이어진다.

'2018 MAMA 프리미어 인 코리아' 수상자

여자 신인상 : 아이즈원

남자 신인상 : 스트레이키즈

베스트 오브 넥스트상 : (여자)아이들

베스트 제작자상 : 방시혁

베스트 아트 디렉터상 : MU:E

베스트 프로듀서상 : 피독

베스트 안무가상 : 손성득

베스트 뉴 아시안 아티스트 재팬 : 히라가나 케야키자카46

베스트 뉴 아시안 아티스트 인도네시아 : 마리온 조라

베스트 뉴 아시안 아티스트 만다린 : 딘 팅

베스트 뉴 아시안 아티스트 베트남 : 오렌지

베스트 뉴 아시안 아티스트 타일랜드 : 더 토이즈

DDP 베스트 트렌드상 : 워너원

류동우 기자 dongwoo@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 실시간 아이돌그룹 랭킹 1위는?
  • 1. 스트레이키즈
    2. 워너원
    3. 에이핑크
투표하기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