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비즈스코어] ‘주먹왕 랄프2: 인터넷 속으로’, ‘아쿠아맨’ 밀어내고 개봉 첫날 1위

[비즈엔터 이주희 기자]

(사진=월트디즈니 컴퍼니 코리아)
(사진=월트디즈니 컴퍼니 코리아)

영화 ‘주먹왕 랄프2: 인터넷 속으로’가 개봉 첫날 대작들을 밀어내고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4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 집계에 따르면 ‘주먹왕 랄프2: 인터넷 속으로’는 지난 3일 하루 동안 962개 스크린에서 12만 5889명을 모아 박스오피스 1위를 기록했다.

‘주먹왕 랄프2: 인터넷 속으로’는 게임 속 세상을 발칵 뒤집어 놨던 절친 주먹왕 ‘랄프’와 ‘바넬로피’가 와이파이를 타고 인터넷 세상에 접속해 랜섬웨어 급 사고를 치며 기상천외한 모험을 펼치는 이야기를 담은 영화로, 앞서 북미 개봉 당시 3주 연속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하며 국내 관객들의 기대감을 증폭시킨 바 있다.

그 결과 ‘주먹왕 랄프2: 인터넷 속으로’는 ‘아쿠아맨’ ‘PMC: 더 벙커’ ‘보헤미안 랩소디’ ‘범블비’ 등 쟁쟁한 경쟁작들을 제치고 국내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특히 이왁 같은 오프닝 스코어는 ‘코코’(10만 6921명), ‘인사이드 아웃’(6만 8222명), ‘주토피아’(3만 5604명)를 비롯해, 지난해 픽사 애니메이션의 국내 오프닝 기록을 갈아치운 흥행작 ‘인크레더블2’(12만 2594명)마저 뛰어넘는 수치다.

한편, 같은 기간 ‘아쿠아맨’은 1074개 스크린에서 8만 1399명을 모아 2위, ‘PMC: 더 벙커’는 747개 스크린에서 3만 5510명을 모아 3위, ‘보헤미안 랩소디’는 652개 스크린에서 3만 5510명을 모아 4위, ‘범블비’는 656개 스크린에서 2만 5065명을 모아 5위, ‘스윙키즈’는 536개 스크린에서 1만 9024명을 모아 6위, ‘언니’는 530개 스크린에서 1만 7227명을 모아 7위에 자리했다.

이주희 기자 jhymay@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 실시간 아이돌그룹 랭킹 1위는?
  • 1. 스트레이키즈
투표하기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비즈돌

연기도 기대되는 아이돌은?

    1위
  • 옹성우
    2위
  • 류진(있지)
    3위
  • 강다니엘
투표하러가기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