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슈퍼맨이 돌아왔다’ 건후 측 "작은 부상 입어...방송 중단시키려해"

[비즈엔터 이주희 기자]

(사진=안나 SNS)
(사진=안나 SNS)

축구선수 박주호의 아들 건후가 작은 부상으로 인해 당분간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하지 않는다.

박주호 아내 안나는 지난 8일 인스타그램에 "건후가 지난주 파리에서 서울로 가는 비행기를 기다리던 중 작은 사고를 당해 공항 응급실을 찾았다. 다행히 심각하지 않은 부상이라서 금방 나을 것으로 보인다"라고 상황을 설명했다.

이어 "사고와 더불어 시차에 적응하기 위해 당분간 건후의 모든 방송 활동을 중단시키려고 한다. 큰 사고는 아니지만 잠시 쉬었으면 하는 바람이다. 건후는 여전히 쾌활하게 잘 지내고 있다. 이 글은 앞으로 '슈퍼맨이 돌아왔다' 에피소드에 건후가 나오지 않는 걸 궁금해 할 사람들을 위해 남긴다"라고 전했다.

이와 관련해 '슈퍼맨이 돌아왔다' 측은 비즈엔터에 "촬영은 상황을 봐서 진행될 것이다. 정해진 것은 없으며, 현재 녹화 분량은 많이 있는 상태"라고 밝혔다.

이주희 기자 jhymay@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