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오승윤, '멜로가 체질' 출연확정…훈남 효봉 役

[비즈엔터 류동우 기자]

배우 오승윤이 JTBC 새 금토드라마 '멜로가 체질'에 합류한다.

소속사 티앤아이컬쳐스는 지난 20일 "오승윤이 '멜로가 체질'에서 여주인공 3인 중 하나인 다큐멘터리 감독 이은정(전여빈 분)의 남동생인 효봉 역으로 출연한다"고 밝혔다.

오승윤이 연기하는 효봉은 다정다감한 성격의 프로듀서로, '누나들'의 연애 관련 고민을 잘 들어주고 여자친구들이 모인 자리에서도 잘 녹아드는 훈훈한 남동생이다. 또한, 누나에 대한 남다른 애정 및 진한 브로맨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1996년 5살의 나이로 데뷔해 연기 경력 20년 차를 훌쩍 넘긴 오승윤은 명품 아역으로 2000년대 초 '여인천하'의 복성군 역할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이후 한양대학교 연극영화과를 거쳐 성인 연기자로 성공적으로 변신했다. 최근 종영된 SBS 드라마 '황후의 품격'에서는 가상의 대한제국을 배경으로 황제 이혁(신성록 분)의 동생인 명석한 황태제 이윤 역으로 주목받기도 했다.

오승윤은 "'잘 큰 아역'이라고 칭찬해 주시는 시청자들과 나를 선택해 주신 이병헌 감독님에게 항상 감사하다. 이제 '멜로가 체질'을 통해 젊은 성인 연기자 오승윤으로서 청춘의 또 다른 색깔을 보여줄 예정이니 많은 기대 부탁한다"고 전했다.

한편 '멜로가 체질'은 서른 살 여자 친구들의 고민, 연애, 일상을 그린 이병헌 감독표 코믹드라마다. 오승윤 외에도 천우희, 한지은, 전여빈, 안재홍, 공명 등이 출연한다. 오는 7월 첫 방송된다.

류동우 기자 dongwoo@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