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X김명수, 교통사고 현장서 첫 만남

[비즈엔터 강승훈 기자]

'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 김명수가 교통사고 현장에서 첫 만남을 갖는다.

22일 ‘단, 하나의 사랑’ 제작진은 교통사고로 정신을 잃은 신혜선(이연서 역), 그 현장을 목격한 천사 김명수(단 역)의 모습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신혜선은 가드레일 밖으로 떨어질 것 같은 자동차 안에 있다. 피를 철철 흘리며 의식을 잃은 신혜선의 모습은 긴박한 상황임을 알 수 있다.

그런 신혜선을 지켜보고 있는 천사 김명수의 모습 또한 눈길을 끈다. 극중 김명수가 맡은 단은 미션을 수행하기 위해 지상으로 내려온 천사. 그런 그가 신혜선의 교통사고 현장에 있는 이유는 무엇일까. 김명수의 표정에서 그도 예상하지 못한 상황이 벌어진 것임을 짐작케 한다.

‘단, 하나의 사랑’ 제작진은 “극중 이연서와 천사 단이 교통사고 현장에서 만난다. 극 전개에 있어 중요한 장면으로, 신혜선, 김명수가 몰입도 높은 열연을 펼쳐줬다. 첫 회부터 휘몰아치는 전개, 설렘과 긴장감이 넘치는 이야기가 펼쳐질 것이다. 많은 시청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한편, 사랑을 믿지 않는 발레리나와 큐피드를 자처한 사고뭉치 천사의 판타스틱 천상 로맨스 ‘단, 하나의 사랑’은 오늘(22일) 밤 10시 첫 방송된다.

강승훈 기자 tarophine@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