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봄밤' 정해인 VS 김준한, 이들을 바라보는 한지민의 '심정'

[비즈엔터 강승훈 기자]

한지민과 정해인이 심적 갈등을 겪으면서 격동의 파도가 일렁이기 시작했다.

30일 밤 8시 55분 방송되는 MBC 수목 미니시리즈 ‘봄밤’ 7, 8회에서는 한지민(이정인 역)과 정해인(유지호 역) 그리고 김준한(권기석 역)의 얽히고설킨 관계가 수면위로 모습을 드러낸다.

앞서 이정인과 유지호는 ‘친구’라는 말로 피어오른 감정을 봉인했지만, 본능적으로 서로에게 이끌리고 있음을 알아챘다. 또한 권기석은 이정인의 혼란한 마음을 헤아리지 못하고, 결혼을 요구하고 나선 상황이다.

이런 가운데 횡단보도 한복판에서 우연히 마주친 세 사람의 모습이 포착됐다. 이정인이 권기석과 함께 차로 이동하던 중 횡단보도를 건너는 유지호를 발견한 것. 당황했지만 시선을 떼지 못하는 이정인과 반가운 듯 유지호를 부르는 권기석 그리고 두 사람이 함께 있는 모습을 다시 보게 된 유지호의 멈춰버린 시선이 얄궂은 상황을 연출했다.

특히 연인이 있다는 사실을 알지만 진심을 감출 수 없었던 유지호의 눈빛에 평소와 다른 공허함이 담겨 있어 이정인과 유지호에게 어떤 변화가 발생된 것인지 궁금해진다.

한편, 한지민 정해인이 출연하는 MBC 수목 미니시리즈 ‘봄밤’ 7, 8회는 오늘(30일) 밤 8시 55분 방송된다.

강승훈 기자 tarophine@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