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온리원오브, 1주 만에 해시태그 2만 돌파...6곡 전곡 공개

[비즈엔터 강승훈 기자]

‘위버섹슈얼’을 내세운 온리원오브(OnlyOneOf)가 1주만에 해시태그 미션을 완수하고 데뷔 앨범 전곡을 공개했다.

‘#OnlyOneOf’의 태그가 트위터에서 2만 2220건을 넘겨, 온리원오브의 마지막 트랙 ‘fragile’이 음원사이트에 공개됐다. 이로써 데뷔 앨범 ‘. . .’(dot point jump)의 6곡 모두 베일을 벗게 됐다. 또 전곡이 공개됨에 따라 오프라인 앨범도 5일 예약 판매를 시작한다.

온리원오브의 데뷔 앨범은 독특한 발매 방식으로 화제를 모았다. 더블 타이틀곡 ‘사바나’, ‘타임리프’가 가장 먼저 지난달 28일 동시 발매됐고, 다른 수록곡 4곡은 트위터 기준으로 ‘#OnlyOneOf’의 태그 5555개 달성될 때마다 1곡씩 공개하기로 했다.

“영원히 앨범을 발매 못할 수도 있는 것 아닌가”라는 농담 섞인 우려와 신선한 방식이라는 시선이 공존했다. 하지만 결과는 예상 밖이었다.

데뷔 당일 해시태그 5555개를 돌파하더니, 다음날 오후 1만 1110개를 넘겨 4번 트랙 ‘blOssOm’, 1번 트랙 ‘OnlyOneOf yOu’를 발매했다. 여세를 몰아 3일 만에 1만 6665건을 돌파해 5번 트랙 ‘picassO’가 공개됐고, 지난 4일 마지막 6번 트랙 ‘fragile’까지 전곡이 공개됐다.

이번에 발매된 ‘fragile’은 멤버들이 주도적으로 완성한 자작곡. 시작은 작은 ‘점’에 불과하지만 이것을 이어 ‘선’을 만들고 온리원오브만의 단단한 ‘면’을 완성한 순간이 될 때, 또 다른 흥미 요소와 스토리가 될 수 있는 곡이다.

온리원오브는 “몇 년 간 우리의 땀과 노력이 듬뿍 담긴 앨범이 드디어 모두 공개돼 감격스럽다”며 “갓 데뷔한 루키인데 이렇게 빨리 목표를 이룰 수 있었던 건 이벤트에 참여해주신 모든 팬 덕분이다. 큰 기운을 받아 더욱 멋진 무대로 보답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온리원오브의 놀라운 성과는 SNS로 꾸준하게 다양한 콘텐츠를 공개한 덕분이다. 1개월 전부터 고퀄리티 영상과 이미지를 순차적으로 내놓으며 새로운 팬들을 끌어 모았다.

팝 타이틀곡 ‘타임리프’는 리더 러브의 녹음실 영상으로 발매 전부터 화제를 모았고, 더블 타이틀곡 모두 뮤직비디오로 제작됐다. 본편 외에도 확장편으로 ‘사바나’는 레인스톰 버전, ‘타임리프’는 클락 버전이 추가 공개돼 다채로운 볼거리를 선사했다.

이외에도 일곱 멤버들의 캐릭터 필름, 전곡 미리듣기 하이라이트 영상 등 전례없는 다양한 콘텐츠로 대중의 시선을 유혹했다. 지난달 31일부터는 멤버들의 일상 속 리얼리티 영상을 연재하기 시작했다.

국내뿐 아니라 해외팬들의 반응도 뜨겁다. 공개되는 콘텐츠마다 댓글은 여러 국가의 언어로 도배됐고, 직접 온리원오브의 노래를 따라부르는 커버 영상까지 등장했다.

한편, 온리원오브는 4일 ‘더쇼’를 시작으로 6일 ’엠카운트다운’, 7일 ‘뮤직뱅크’, 8일 ‘쇼! 음악중심’, 9일 ’인기가요’ 등에 출연할 예정이다.

강승훈 기자 tarophine@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