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소년공화국 원준, 5일 오후 6시 '스쳐가는' 발표...마르보 프로젝트 참여

[비즈엔터 강승훈 기자]

소년공화국(BOYS REPUBLIC)의 리더 원준이 첫 솔로 곡을 발표했다.

원준은 5일 오후 6시 온라인 음악사이트에 신곡 ‘스쳐가는’을 공개했다.

원준이 부른 ‘스쳐가는’은 마르보(MARBO)의 두번째 프로젝트 ‘스쳐가는/바람이라’의 타이틀곡으로, 프로젝트 프로듀서이자 작곡가 마르보와 ‘Open Ending’ ‘새 별’ 등을 노래한 싱어송라이터 기련(GIRYEON), 오민이 공동 작업한 모던 록 장르의 노래이다.

원준이 참여한 마르보의 두번째 프로젝트 ‘스쳐가는/바람이라’는 같은 코드 위에 두 개의 다른 멜로디로 ‘잘 어울리지만, 결국 같을 수 없는 마음’을 주제로 남자의 시선은 원준이, 여자의 시선은 신인가수 김세영이 맡아 ‘남자와 여자가 지금 서로 사랑하지만, 다른 생각을 하고 있다’을 풀어내고 있다.

사랑하지만 언젠가는 바람처럼 떠나갈 여자를 덤덤하게 보낼 수밖에 없는 남자의 이야기를 담은 ‘스쳐가는’은 원준이 ‘그룹’의 멤버가 아닌 ‘솔로’ 가수로서의 시작을 알리기에 충분한 그만의 깊은 음색과 감성이 담겨 있어 소년공화국 팬들은 물론 음악 팬들에게도 많은 관심과 응원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마르보는 “원준은 아이돌로서 카리스마 있는 보컬과 강렬한 댄스를 보여주었던 소년공화국 시절과는 다르게, 홀로서기를 하는데 있어서 공백기동안 활동의 방향성에 대해 고민하며 힘들었던 마음과 팬들에 대한 그리움 등 내면의 모습을 ‘스쳐가는’에 담아 완벽하게 곡을 이해하고 잘 표현해줬다”고 말했다.

더불어 원준의 솔로 곡 ‘스쳐가는’의 페어송인 김세영의 ‘바람이라’는 사랑하지만 이별을 받아들일 수밖에 없는 여자의 마음을 삭히듯 노래하는 실력과 감정을 표현하는 연기력이 돋보이는 곡이다.

한편, 원준이 발표한 ‘스쳐가는’은 소년공화국의 마지막 앨범 ‘엔딩 크레딧(Ending credit.)’을 발표한 지 8개월 만의 신곡이다.

강승훈 기자 tarophine@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