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아이돌룸' 엑스원(X1) 손동표, 정형돈X데프콘 잡는 '新 예능 앙숙' 등장

[비즈엔터 이명석 기자]

▲JTBC '아이돌룸'에 출연한 그룹 엑스원(X1)의 멤버 손동표(JTBC)
▲JTBC '아이돌룸'에 출연한 그룹 엑스원(X1)의 멤버 손동표(JTBC)

그룹 엑스원(X1)이 아이돌 전문 MC 정형돈, 데프콘을 위협하는 예능 천적으로 급부상했다.

오는 10일 방송되는 JTBC ‘아이돌룸’에 화제의 신인 X1(엑스원)이 게스트로 출연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엑스원의 한 멤버는 베테랑 MC 정형돈, 데프콘을 당황스럽게 하는 독보적인 예능감을 발휘했다. 그 주인공은 엑스원 공식 귀요미 손동표였다.

동안 비주얼을 자랑하는 손동표는 "막내인 줄 알았다, 얼굴이 진짜 작다"라며 감탄하는 데프콘에게 ‘예능 신생아’다운 천진난만한 대답으로 큰 웃음을 자아냈다.

▲'아이돌룸'에 출연한 엑스원(X1)(JTBC)
▲'아이돌룸'에 출연한 엑스원(X1)(JTBC)

또 손동표의 특기 '트램펄린'을 검증하기 위해 스튜디오에 트램펄린이 설치됐다. 손동표는 트램펄린에 올라가자마자 "저 귀엽죠?"라고 물었고, 베테랑 아이돌 MC 정형돈마저 “이런 캐릭터는 처음 본다”고 당황스러움을 감추지 못했다. 뿐만 아니라 정형돈과 손동표는 녹화 내내 나이를 뛰어넘는 ‘티격태격 케미’를 선보였다는 후문이다.

새로운 예능 캐릭터 손동표의 활약은 오는 10일 오후 6시 30분 방송되는 JTBC '아이돌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명석 기자 bright@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