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BTS 예능연대기', 김종국이 BTS 정국·지민에 미안해진 이유는?

[비즈엔터 이명석 기자]

▲'BTS 예능연대기' 리액션캠(SBS)
▲'BTS 예능연대기' 리액션캠(SBS)

SBS 추석 특집 'BTS 예능 연대기'에 반가운 스타들이 등장, BTS와의 추억을 풀어놓는다.

오는 10일 오후 10시 방송되는 SBS 추석특집 'BTS 예능 연대기'는 글로벌 스타 방탄소년단(이하 BTS)이 SBS에 출연한 명장면을 소개하는 프로그램이다. 과거 영상을 소개하는데 그치지 않고 당시 출연자들의 생생한 인터뷰를 통해 새로운 재미와 추억을 선사할 전망이다.

BTS가 출연한 장면 속 스타들이 실제로 출연해 그 당시 영상을 보고 회상해보는 ‘리액션캠’ 코너에서는 유재석을 포함한 ‘런닝맨’ 멤버들, 자이언티, 솔비, 슬리피 등이 출연할 예정이다.

런닝맨 멤버들은 2016년 ‘런닝맨’ 3주년 특집으로 BTS와 함께 했던 하이라이트 영상을 보면서 그때로 돌아간 듯 흥분하고 당황한 모습을 선보였다. 특히, 슈가, 정국, 지민 등 세 명의 BTS 멤버들을 힘으로 제압한 김종국은 당시 영상을 보면서 미안함에 어쩔 줄 몰라했다는 후문이다.

또 2016년 설특집으로 방송된 ‘사장님이 보고 있다’에서는 BTS 정국이 자이언티의 ‘양화대교’를 모창해 화제가 됐다. 당시 모창 영상을 자이언티가 보고 어떤 반응을 보였는지는 본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BTS 멤버 진과 함께 ‘정글의 법칙-코타 마나도 편’에서 출연했던 솔비와 슬리피는 당시에 벌어졌던 다이빙 대결을 생생하게 그려내고, 방송에 나가지 않은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할 예정이다.

이명석 기자 bright@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