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안녕하세요', '장구의 신' 박서진 스튜디오 실제 등장...팬심 접수

[비즈엔터 이명석 기자]

▲박서진(KBS2 '안녕하세요' 방송화면 )
▲박서진(KBS2 '안녕하세요' 방송화면 )

KBS2 '안녕하세요'에 '장구의 신' 박서진이 등장했다.

지난 16일 방송된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에서는 '흔들린 모정'이라는 고민 사연이 전파를 탔다.

사연을 보낸 아들은 다정했던 엄마가 가수 박서진에 빠져 고민이라는 것. 엄마는 아들이 집을 떠난 뒤 공허한 마음을 달래려 봤던 영상이 박서진의 노래였고, 이를 계기로 팬이 됐다고 밝혔다.

엄마는 아들과 박서진을 비교했다. 박서진을 "우리 가수님"이라며 애정을 숨기지 않았고, 팬 활동을 위해 한 달에 백만원 이상 소비했다.

아들은 박서진에게 "야, 적당히 해"라고 영상 편지를 보냈다. 그 순간 박서진이 스튜디오에 등장했고, 장구 연주와 함께 구수한 목소리로 스튜디오에 흥을 가득 채웠다. 박서진의 등장에 엄마는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사연을 보낸 아들 옆에 앉은 박서진은 "형, 잘못했습니다"라고 사과해 웃음을 자아냈다. 박서진은 팬인 엄마에게 "가정을 버리지 마시고 가족과 행복하게 지내시고 공연장도 더 많이 와주세요"라고 부탁했다.

이명석 기자 bright@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