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한밤' 유승준 "처음에 군대 가겠다고 내 입으로 이야기한 적 없어"

[비즈엔터 이명석 기자]

▲'본격연예 한밤'에 출연한 유승준(SBS)
▲'본격연예 한밤'에 출연한 유승준(SBS)

'본격연예 한밤'이 가수 유승준을 만났다.

17일 방송된 SBS '본격연예 한밤'에서는 미국 LA에서 진행된 유승준과의 인터뷰가 진행됐다.

이날 유승준은 17년 전의 이야기를 처음으로 꺼내놓았다. 유승준은 "처음에 군대를 가겠다고 내 입으로 솔직히 이야기한 적이 한 번도 없다"라며 "그때 기억을 더듬어 보면 방송일이 끝나고 집 앞에서 아는 기자가 와서는 ‘너 이제 나이도 찼는데 군대 가야지’라고 하기에 ‘네, 가게 되면 가야죠’라고 아무 생각 없이 말을 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기자가 ‘해병대 가면 넌 몸도 체격도 좋으니까 좋겠다’라고 해서 ‘아무거나 괜찮습니다’라고 대답는데 다음 날 스포츠 신문 1면에 ‘유승준 자원입대 하겠다’라는 기사가 나온 것이다"라고 설명했다.

'한밤' 측은 "분명 신체검사까지 하고 방송을 통해 군대를 가겠다고 수 차례 이야기까지 하지 않았느냐"고 질문을 던졌다. 또 "세금을 덜 내기 위해서 한국비자를 신청하는 것 아닌가? 관광비자로 들어와도 되는데 왜 F4비자를 고집하는지" 등 예민한 질문들도 거침없이 이어갔다.

유승준은 4남매의 아버지이자 배우로서 해외에서 활동하며 그동안 지내왔던 근황을 전하며 한국에 돌아오고 싶은 이유를 밝혔고, 또 다양한 루머에 대한 입장들을 밝히며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명석 기자 bright@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