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런닝맨', '런닝구' 팬 미팅 100일간 피나는 노력 끝 완성 칼군무 "완벽해"

[비즈엔터 강하늘 기자]

▲'런닝맨'(사진제공=SBS)
▲'런닝맨'(사진제공=SBS)

'런닝맨' 멤버들의 8인의 단체 댄스가 펼쳐진다.

22일 방송되는 SBS ‘런닝맨’에서는 국내 최정상 안무가 리아킴과 함께 한 3개월간의 대장정의 결실을 보여주는 단체 댄스 무대가 공개된다.

멤버들은 최근 진행된 ‘런닝구’ 팬 미팅 당일에도 무대 뒤에서 단체 댄스를 틈틈이 맹연습하며 떨리고 긴장된 모습을 숨기지 못했다.

약 3개월 전, 국내 최정상 안무가 리아킴이 안무 작업에 참여하며 단체 댄스 연습에 돌입했던 멤버들은 당시 커플 댄스와 리프트 동작 등의 고난도 안무를 보자 “도저히 우리가 소화할 수 없는 안무”라면서 난처함을 표했던 바 있다.

3개월 동안 멤버들은 개인시간을 쪼개가며 땀 흘려 단체 댄스 연습을 했던 만큼 무대 위에서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주목되고 있다. 팬 미팅 당일, 리아킴도 멤버들 못지않게 긴장한 듯한 모습으로 백스테이지에서 무대에 오르기 직전까지 멤버들에게 격려를 아끼지 않았다.

한편, 무사히 무대가 끝나고 난 뒤, 3개월간의 대장정을 떠올린 멤버들은 고생한 서로에게 인사를 건네는 등 감격을 드러냈다. 특히, 몇몇 멤버들은 지난 3개월간 힘들었던 준비과정과 팬들의 환호에 감격해 눈물을 글썽이는 등 만감이 교차하는 목소리로 눈길을 끌었다.

오직 팬들을 위해 지난 3개월 동안 연습했던 단체 댄스 무대는 22일 방송되는 ‘런닝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

강하늘 기자 bluesky@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