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언니네 쌀롱’ 한예슬, 넘치는 사랑스러움과 한층 업그레이드 된 전문성 "초보 MC 맞아?"

[비즈엔터 문연배 기자]

▲한예슬(비즈엔터DB)
▲한예슬(비즈엔터DB)
'언니네 쌀롱'의 MC 한예슬이 더욱 강력해진 사랑스러움으로 돌아왔다.

지난 4일 첫 방송된 MBC ‘언니네 쌀롱’에서 쌀롱의 대표직을 맡아 예능 MC에 도전한 한예슬은 게스트와 패널을 아우르는 리더십은 물론, 분위기를 한층 무르익게 만드는 능숙한 진행 솜씨로 합격점을 받았다.

한예슬은 “언니네 쌀롱이 정식 오픈을 했어요”라며 포문을 연 후 패널들의 근황을 물으며 안정적인 오프닝을 이끌었다. 한예슬은 첫 회 게스트로 출연한 황바울, 간미연 커플의 달달함에 외로워하는 모습을 보이다가도 전략회의를 주도하며 카리스마 넘치는 대표의 모습까지 다양한 매력을 뽐내며 시청자를 사로잡았다.

특히 패널들을 들었다 놨다 하는 한예슬표 밀당 예능감으로 숨겨둔 끼를 발산한 한예슬은 시기 적절한 질문과 멘트들로 재미를 더했다. 자우림의 매직 카페 라이드를 열창하고 저 세상 텐션으로 완성한 리액션으로 ‘언니네 쌀롱’을 한껏 즐기는 모습을 보여 프로그램에 대한 애정 역시 짐작케 했다.

소속사 파트너즈파크 관계자는 "한예슬이 넘치는 사랑스러움과 한층 업그레이드 된 전문성으로 재미와 정보성을 모두 잡으며 호평을 이끌어 냈다"라고 전했다.

문연배 기자 bretto@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