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한끼줍쇼' 김승현, 강남구 율현동 한 끼 도전 "예비신부 '알토란' 장정윤 작가 존경"

[비즈엔터 강하늘 기자]

▲'한끼줍쇼' 김승현-김광규(사진제공=JTBC)
▲'한끼줍쇼' 김승현-김광규(사진제공=JTBC)
'한끼줍쇼' 강남구 율현동 편에 출연한 김승현이 가족과 딸, 그리고 예비신부 '알토란'의 장정윤 작가에 대해 사랑을 전했다.

13일 방송하는 ‘한끼줍쇼’에는 배우 김승현과 김광규가 밥동무로 출연해 강남구 율현동에서 한 끼에 도전했다.

‘한끼줍쇼’ 에서 김승현은 과거 최고 전성기를 누릴 당시 딸을 공개하며 긴 공백기를 가졌음에도 예능 선배들 앞에서 기죽지 않고 예능감을 뽐냈다. 또한 끊임없는 수다를 쏟아내며 적극적으로 임했다.

강호동은 “멘트가 살아있다”라고 칭찬했고, 김승현은 “‘출연하고 있는 예능 프로그램을 통해서 다시 말문이 트였다. 가족들과 함께 하니 예능 프로그램에서도 편하게 말을 하게 되었다”라고 고백했다. 또한 김승현은 “딸의 응원이 큰 힘이 됐다. 여러 프로그램에 나가 용돈도 많이 달라고 하더라”라고 덧붙여 가족과 딸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김승현은 예비 신부 ‘장작가’에 대한 사랑 또한 아낌없이 드러냈다. 김승현은 예비 신부가 “칭찬할 것이 많은 사람”이라며, “프로페셔널한 모습을 존경하고 본받고 싶다”라고 전했다. 이어 김승현은 “나도 들어오는 일 마다하지 않고 열심히 하겠다”면서, “같이 일해요”라고 진심 어린 마음을 고백했다.

강하늘 기자 bluesky@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