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빅스 레오, 공황장애ㆍ우울증으로 대체복무 판정…12월 2일 훈련소 입소

[비즈엔터 윤준필 기자]

▲빅스 레오(비즈엔터DB)
▲빅스 레오(비즈엔터DB)

그룹 빅스(VIXX)의 멤버 레오가 사회복무요원으로 복무한다.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는 14일 "레오가 사회복무요원으로 다음 달 2일부터 복무한다"라며 "건강한 모습을 보여드리지 못해 죄송한 마음이며 따뜻한 응원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소속사에 따르면, 레오는 2013년부터 공황장애와 우울증을 앓아 꾸준히 약물치료를 받고 이를 극복하려고 노력했으나 불가피하게 대체 복무 판정을 받게 됐다.

젤리피쉬 관계자는 레오의 건강 상태와 훈련소 및 입소 시간 등 구체적인 내용은 사생활이기에 밝힐 수 없다고 말했다.

레오는 2012년 6인조 보이그룹 빅스로 데뷔했다. 대표곡으로 '도원경', '사슬', '다칠 준비가 돼 있어' 등이 있다.

앞서 레오와 동갑내기 멤버 엔(본명 차학연)은 지난 3월 육군 군악대에 합격해 현역 입대했다.

윤준필 기자 yoon@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