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아는형님' 모델 이소라, 나이 잊은 맹활약…원조 예능 여신

[비즈엔터 이명석 기자]

▲모델 이소라(사진=JTBC '아는형님' 방송화면 캡처)
▲모델 이소라(사진=JTBC '아는형님' 방송화면 캡처)

모델 이소라가 나이를 잊게하는 입담과 흥을 '아는형님'에서 뽐냈다.

이소라는 지난 16일 방송된 JTBC '아는형님'에 딘딘과 함께 출연했다.

이날 이소라는 최근 유튜브 채널을 운영 중인 것을 밝히며 "요즘 애들은 급변하는 기술 환경에 빠르게 적응하지 않냐, 우리도 발맞춰 적응하지 않으면 그 시대로 들어갈 수가 없다"고 밝혔다.

뷰티, 음식, 패션 등의 콘텐츠를 선보이고 잇는 이소라는 "촬영과 편집은 모두 직접한다"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어 "편집하는게 너무 재밌고 30시간을 들여서 한 편을 만든다"고 말했다.

이소라는 "내 꿈은 독립 영화를 한 편 만드는 것이다"고 설명했다. 출연진들은 과거 이소라가 다이어트 비디오를 제작했던 것을 언급하며 다이어트 콘텐츠를 제안했으나 "이제 그 여자는 없다"라고 단호하게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모델 이소라(사진=JTBC '아는형님' 방송화면 캡처)
▲모델 이소라(사진=JTBC '아는형님' 방송화면 캡처)

또 이소라는 예전 강호동과의 일화를 밝히기도 했다. "예전에 강호동이 좋아 'X맨'에 출연했는데 소리를 막 지르더라"며 "그렇게 소리지르는 건 주병진 씨 이후 처음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제작진에게 불편함을 토로했는데 그걸 강호동 씨에게 말했는지 갑자기 대기실에 와서 90도로 인사를 하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명석 기자 bright@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