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설인아♥김재영, 비밀연애 끝…가족들에 교제 고백(종합)

[비즈엔터 윤준필 기자]

▲설인아 김재영(사진=KBS2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설인아 김재영(사진=KBS2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설인아가 비밀 연애를 끝내고, 남자친구 김재영의 존재를 가족들에게 알렸다.

8일 방송된 KBS2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에서 김청아(설인아)는 구준휘(김재영)을 가족들에게 얼떨결에 소개하게 됐다. 김연아(조유정)가 집으로 들어가던 중 집앞에서 함께 있는 구준휘와 김청아의 모습을 본 것이다.

김연아는 온 가족을 대문 밖으로 불러냈고, 김청아가 남자랑 있는 모습을 본 김영웅(박영규)은 구준휘를 갑자기 우산으로 때리기 시작했다. 놀란 김청아는 "내 남자친구"라며 김영웅을 말렸고, 구준휘 역시 "따님과 사귀게 됐다"라고 인사했다.

김영웅과 선우영애(김미숙)는 구준휘를 집안으로 들어오게 했다. 선우영애는 김청아에게 “너와 사귄다고 아까 시원하게 얘기하니 마냥 예쁘더라”고 말했다. 하지만 김영웅은 "우리 큰 사위가 누군지 알고 있느냐"라며 "눈도 못 마주칠텐데"라고 말했다.

한편, 김설아(조윤희)와 문태랑(윤박)은 서로의 마음을 확인했다. 문태랑과 김치를 담그던 김설아는 갑자기 "나 떨린다 너한테"라고 말했다. 문태랑은 당황스러워하면서 조심스럽게 김설아에게 다가가 그대로 이마에 키스했다.

김설아는 "김치 담그다가 뭐하는 짓이냐"며 부끄러워 했고, 문태랑은 "상처주지 않겠다"라며 마음을 고백했다. 이 모습을 지켜 본 도진우(오민석)는 충격에 빠졌다.

도진우는 두 사람 앞에 나타나 "당신이 전화만 그렇게 안 끊었어도 여기 안 왔다"며 "우린 부부싸움 중"이라고 말했다. 하지만 김설아는 "마음 그만 다치고 그만 가달라"라고 말했다. 문태랑도 "방송국엔 내가 데려다 주겠다"라며 도진우에게 그만 가라고 했다. 그러나 도진우는 "그렇게 할 거면 여기 오지도 않았다"라고 경고했다.

윤준필 기자 yoon@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