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박병은, 공유X이동욱과 무늬 오징어 낚시 "낚시, 생각 안해서 좋다"

[비즈엔터 윤준필 기자]

▲박병은(사진=SBS '이동욱은 토크가 하고 싶어서')
▲박병은(사진=SBS '이동욱은 토크가 하고 싶어서')

'이동욱은 토크가 하고 싶어요'에 배우 박병은이 출연했다.

11일 방송된 SBS '이동욱은 토크가 하고 싶어서'에서 이동욱과 게스트 공유는 제주도를 찾았다.

제주에서 촬영한 현장 토크 VCR에서 이동욱과 공유는 공유가 요즘 푹 빠져 있다는 취미 낚시를 함께 했다. 낚시 초보인 두 사람의 배낚시를 도와줄 특급 도우미로 박병은이 합류했다.

박병은은 포항 모슬포항에서 공유와 이동욱을 만났다. 박병은은 두 사람에게 무늬오징어를 낚는 법을 가르쳐주며 '낚시 귀인'의 면모를 뽐냈다.

박병은은 "(낚시는) 생각을 안 해서 좋은 거 같아. 고기 잡을 생각만 해. 거기에 몰두해"라며 낚시의 매력을 전했다. 공유는 "우리 배우들한텐 확실한 취미가 있는 게 좋아. 공허함을 달랠 수 있잖아"라고 맞장구쳤다.

공유는 항구를 떠나며 "저희 잡을 때까지 안 들어와요"라며 패기 있게 외쳤다. 박병은도 "저희 밤낚시 할 거예요"라며 강한 낚시 의지를 보였다.

제일 먼저 무늬 오징어를 낚은 사람은 박병은이었다. 다음으로 이동욱이 낚시에 성공했다. 공유는 "하나만 와라. 제발. 도와주실 거야"라며 간절한 마음을 드러냈다. 제작진이 테이프를 갈겠다고 하자 공유는 "지금 그럴 때가 아닙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윤준필 기자 yoon@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