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하자있는 인간들' 오연서, 안재현 고백 받았다…동상이몽 연애 스타트

[비즈엔터 윤준필 기자]

▲'하자있는 인간들' 오연서(사진=MBC '하자있는 인간들' 방송화면 캡처)
▲'하자있는 인간들' 오연서(사진=MBC '하자있는 인간들' 방송화면 캡처)

'하자있는 인간들' 안재현, 오연서가 연애를 시작했다.

지난 11일 방송된 MBC 수목드라마 '하자있는 인간들'에서 주서연(오연서)은 이강우(안재현)를 찾아가 그의 방패막이 돼 주겠다고 밝혔다. 주서연은 이강우를 게이라고 착각하고, 그의 '비밀'을 지켜주고자 잠시 가짜 연애를 하자고 제안한 것이다.

그러나 이강우는 "못할 게 뭐가 있나 싶다. 니가 말한 거 받아들이겠다. 내가 옆에 있어야 진짜 네가 될 수 있다며. 네 마음이 얼마나 절박하면 그러겠냐. 해보자"는 주서연의 말을 자신의 고백을 받아들인 것으로 오해했다.

이강우는 주서연이 박현수(허정민)를 좋아한다고 생각했다. 그래서 "박현수는?"이라고 물었다. 하지만 이강우와 박현수가 동성 연인이라고 오해하고 있었던 주서연은 "이해하겠지"라고 대답했다.

이강우는 "자존심이 너무 상하는데"라며 잠시 고민하는 듯 하다 주서연을 끌어안고 "너무 좋아서 죽을 것 같다. 잘할게"라고 고백했다. 주서연은 "그래 뭐, 나도"라며 얼떨떨한 표정을 지어 웃음을 자아냈다.

'하자있는 인간들'은 매주 수, 목요일 오후 8시 55분에 방송된다.

윤준필 기자 yoon@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