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설인아, 본인만 모르는 불안한 연애

[비즈엔터 김교민 기자]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사진제공=KBS 2TV)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사진제공=KBS 2TV)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에서 청아와 준휘의 알콩달콩 로맨스에 어두운 미래가 예고되었다.

14일 방송된 KBS 2TV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극본 배유미 연출 한준서, 이하 '사풀인풀')에서는 청아 역의 설인아는 설아(조윤희)에게 준휘(김재영 분)와의 열애 사실을 공개하면서 꽃길 로맨스에 빨간불이 켜졌다.

이날 청아는 알콩달콩 준휘와의 로맨스를 이어갔다. 준휘에 대해 아는 것이 하나도 없다는 사실을 깨달은 청아는 "기본적인 것을 알아야 하지 않겠느냐"라며 준휘를 추궁했지만 준휘는 준겸(진호은 분)의 형이라는 사실을 들킬까 겁이나 청아에게 자꾸만 거리를 뒀다.

준휘의 모습에 청아는 결국 화를 냈고, 준휘는 "청아 씨가 나를 알고 멀어질까 겁난다"라고 솔직하게 답했다. 이에 청아는 "내가 (준휘 씨를) 먼저 떠날 일은 절대 없을 거에요"라며 굳건한 자신의 사랑을 고백했다.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사진제공=KBS 2TV)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사진제공=KBS 2TV)
그러나 청아의 이 같은 굳건한 마음과는 달리 청아의 로맨스는 험난함을 예고했다. 준휘가 준겸의 형이라는 사실을 알고 있는 설아가 준휘와 청아의 열애를 알게 된 것. 설아는 준휘를 찾아가 "청아와의 연애를 끝내달라"라고 부탁했고, 준휘 역시 청아와의 연애를 끝내겠다고 결심했다.

결국 준휘는 청아에게 "너가 싫어졌다. 나에게서 떨어져"라고 일방적으로 이별을 통보했고, 청아는 갑작스러운 준휘의 이별에 흔들리는 시선과 불안한 표정으로 앞으로 벌어질 어두운 미래를 예고하는 듯 해 다음 이어질 내용에 대한 궁금증을 높였다.

한편 설인아는 '사풀인풀'로 '2019 KBS 연기대상' 네티즌상 여자 부문과 베스트커플상 후보에 올랐다. 현재 해당 부문에 대한 투표가 KBS 홈페이지를 통해 진행 중이다.

김교민 기자 kyomin@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