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좋은 아침' 이은하 "쿠싱증후군으로 체중 20kg 증가…과거 93.7kg 기록"

[비즈엔터 윤준필 기자]

▲이은하 쿠싱증후군(사진=SBS '좋은 아침' 방송화면 캡처)
▲이은하 쿠싱증후군(사진=SBS '좋은 아침' 방송화면 캡처)

가수 이은하가 '좋은 아침'에 출연해 쿠싱증후군으로 살이 20kg이나 쪘다고 밝혔다.

16일 방송된 SBS '좋은 아침'은 다이어트를 주제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게스트로는 가수 이은하가 출연했다.

이은하는 이날 자신의 몸무게 변화 그래프를 공개됐다. 그래프는 70kg에서 시작했는데, 이에 대해 이은하는 "어릴 때부터 노래를 부르다 보니까 육식을 자주 했다. 그러다 보니까 70kg대로 진입하더라. 그때부터 이 몸무게는 좀 아닌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몇 개월 뒤 이은하의 몸무게는 20kg이나 더 늘어 93.7kg까지 기록했다. 이은하는 "제가 50대 갱년기도 지나고 갑자기 아파서 병원에 실려갔다. 또 저처럼 갑자기 아파서 병원에 가게 되면 스테로이드를 맞게 된다"며 "쿠싱증후군으로 거의 6개월 만에 스테로이드 부작용으로 바로 20kg이 찌더라"라고 밝혔다.

쿠싱증후군은 당류 코르티코이드라는 스테로로이드 호르몬이 몸에 과다하게 분비될 때 생기는 병이다. 호르몬 분비 조절의 뇌하수체나 부신에 종양이 생기거나, 진통제 스테로이드제 약물의 부작용으로 발생하기도 한다.

또 쿠싱증후군에 걸리면 얼굴이 달덩이처럼 둥글게 되고, 목 뒤에 지방이 축적되며 복부미만 등이 있다. 얼굴이 붉고 피부가 얇은 것이 특징이며, 혈압 상승, 혈당 상승, 골다공증, 근력 약화 등이 있다.

윤준필 기자 yoon@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